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생각창고 Sep 16. 2017

17년 9월의 독서일기 (4)

마농 레스코, 아베 프레보, 살림

그냥, 사랑과 열정에 관한 이야기라고 해서. '독서의 역사'를 읽다가 땡겨서 샀다.

전락, 알베르 카뮈, 문예출판사

카뮈의 또다른 작품. 카뮈는, 카뮈의 소설은, 계속 읽게 만드는 무언가가 있다. 

나를 지키며 일하는 법, 강상중, 사계절

제목에 혹해서 샀다. '일'도 '내'가 있어야 하는 거다.


매거진의 이전글 [서평] 논어와 주판 - 시부사와 에이치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