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C.S.Lewis

by 현지인 Sep 14. 2023

신입부터 경력직까지, 채용 사이트 추천5

이직을 준비하기로 결심한 후에 채용 사이트에 들어가서 공고를 확인해보는 건 어느새 나의 일상이 되었다. 채용 사이트를 이곳저곳 둘러보다보면 지원자의 상황에 따라 채용 사이트의 선택도 달라져야 한다는 생각을 참 많이 한다. 사이트 별로 회사나 포지션, 경력에 따라 찾아 볼 수 있는 공고가 천차만별이기 때문이다. 



01 링커리어 (인턴, 신입)


참고: 링커리어 홈페이지

링커리어는 내가 인턴 준비를 할 때 정말 애용했던 채용 사이트이다. 사이트에 들어가면 단순히 채용 공고 뿐만 아니라 서포터즈 모집 공고도 많다보니 대외활동 경력을 쌓기에도 좋다. 다른 채용 사이트와의 차이점이라면 커뮤니티가 활성화 되어있다는 것..? 그 덕분에 공모전을 같이 나갈 팀원을 모집할수도 있고, SK 루키즈와 같은 유명 서포터즈의 경우, 합격 발표 여부 정보를 공유하기도 한다. 이 사이트를 이용하다보면 새삼 요즘 Z세대가 얼마나 취준에 열정적인지를 체감할 수 있다.

(대학생들 사이에 트렌드를 캐치하기에도 좋으니 궁금하다면 한번쯤 들어가보시기를 적극 추천)


https://linkareer.com/



02 사람인, 잡코리아 (신입, 경력)


참고: 사람인(좌) 잡코리아(우) 홈페이지

대한민국에서 취업 준비를 하는 사람이라면 절대 모를수가 없을 것 같은 사람인과 잡코리아!

나의 경우에는 사람인보다는 잡코리아 사이트를 더 선호했다. 좀 더 깔끔하게 세련된 UI 덕분에 채용 사이트를 이용하는 경험이 더 좋았기 때문인데, 최근엔 사이트가 리뉴얼되면서 잡코리아와 큰 차이가 없게 느껴진달까? 그래서 두 사이트를 왔다 갔다 하면서 채용 공고를 살펴보고 있다. 


두 사이트를 이용하면서 느낀 가장 큰 좋은 점이라면 Ai를 통한 맞춤형 공고 추천 기능이 있다는 것!

나의 이력서와 내가 기존에 지원한 회사들을 바탕으로 서류 합격 확률이 높은 회사들을 추천해주는데 실제로도 내가 관심있는 분야의 회사들을 발견할 수 있어서 만족스럽다. 그리고 무엇보다 이력서를 오픈해두면 타 채용 사이트에 비해서 가장 활발하게 면접 제안이 들어오기도 한다. 혹시 어떤 채용 사이트에 이력서를 오픈해둘지 고민된다면 사람인, 잡코리아를 적극 추천한다.


추가적으로, 최종까지 합격할 경우 취업 축하금과 웰컴키트까지 증정되니 이 부분을 꼭 사전에 체크해보시길

(*해당 내용의 경우, 공고에 따라 상이할 수 있으니 채용 사이트를 참고 부탁드립니다.)


<잡코리아>

https://www.jobkorea.co.kr/


<사람인>

https://www.saramin.co.kr/zf_user/



03 원티드 (경력)


참고: 원티드 홈페이지


다음으로는 내가 가장 애용하는 채용사이트인 원티드! 원티드의 경우, 딱딱하게 생긴 일반적인 채용 사이트와 달리 전반적으로 세련된 UI 덕분에 더 좋은 사용자 경험을 가지고 있다. 무엇보다 이름이 좀 알려진 스타트업 공고를 많이 보고싶다!하는 분들이라면 원티드가 찰떡. 신생 스타트업보다는 어느정도 업력이 있는 기업이 많기 때문에 좋은 기업을 필터링 하기에도 좋다. 사람인, 잡코리아와 같이 채용 보상금이 주어지는데 실제로 3개월 근속을 하고 채용 보상금을 신청해서 받기도 했었다(세금 좀 떼고 40만원 후반의 현금이 들어옴) 귀여운 원티드 키링이나 다이어리 같은 문구 제품도 주는데, 3개월된 시점에 받을 수 있어서 그런가 회사 생활을 잘 해보라는 격려가 느껴졌다. 커리어 향상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나 제휴도 이루어지니 원티드 사이트는 직장인이라면 자주 들어가 볼 가치가 있는 것 같다. 


https://www.wanted.co.kr/jobsfeed


04 로켓펀치 (신입, 경력)

참고: 로켓펀치 홈페이지

한 때 정말 많이 들어갔던 로켓펀치! 마케팅 관련 아무 경력이 없는데, 스타트업에 가고 싶은 포부는 컸던 시기에 많은 도움을 준 채용 사이트이다. 원티드와 다른 가장 큰 차이점이라면 업력이 길지 않은 초기 스타트업 공고가 많다는 것. 그 덕에 사이트를 둘러보면 대중적으로 알려진 기업이 많은 것은 아니지만, 원티드보다 조금 더 새롭고 재미난 분야의 서비스들을 볼 수 있어서 그 나름의 재미도 있다. 

그리고, 다른 채용 사이트와 다르게 인사담당자와 소통하는 부분이 조금 더 수월해서 채용 공고를 보고 인사 담당자에게 메세지를 보내면 며칠 내로 빠른 회신을 받을 수 있었다.

(*마음에 드는 기업이 있는데 서비스에 대해 이야기를 나눠보고 싶다면 커피챗을 신청하는 것도 가능하다.)


소소한 팁이라면, 업력이 짧은 회사가 많다보니 파트타임 채용도 그만큼 많은데, 프리랜서나 퇴사 후 조금 더 여유롭게 일하고 싶은 분들은 많은 기회를 찾을 수 있을 것 같다. 


https://www.rocketpunch.com/jobs



+) 

로켓펀치에서는 취업/이직을 준비하는 분들을 돕기 위해 취준컴퍼니라는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프로그램 참여 시, 집무실이라는 공유 오피스를 무료로 사용할 수 있고 현업 담당자들에게 1:1로 멘토링을 받을 수 있는 기회까지 주어진다. 관심있는 분들이라면 아래 링크를 눌러보시길

(*광고가 아닌 실제 이용 후기를 바탕으로 추천드립니다)

https://cz-company.rocketpunch.com/


매거진의 이전글 구직 사이트에 이력서를 등록하면 생기는 일

작품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