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C.S.Lewis

by auraplantFOODIE Jan 26. 2018

[믿고 보는 맛집 정보] 서교동 문차이나

조승희 쉐프와 월향의 콜라보레이션으로 탄생한 중식 비스트로

사람이 누릴 수 있는 즐거움 가운데, 많은 비용을 들이지 않고도 행복을 누릴 수 있는 것이 바로 '맛집'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기쁠 때는 연인과 맛있는 파스타와 와인 한 잔을, 화날 때는 매운 낙지볶음에 시원한 맥주 한 잔을, 슬플 때는 포장마차에서 친구와 꼼장어에 소주 한 잔을, 즐거울 때는 푸짐한 전에 막걸리 한 잔을.

그런데 우리의 소소한 행복을 위해 검색을 하면, 광고성의 맛집 블로그만 잔뜩 발견되는 경험을 한 번쯤 해보셨을 겁니다.

우리의 삶이 행복해지고, 우리 사회가 더 좋은 사회가 되기 위해서는 일상 생활 속에서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일들이 많아져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일상의 행복을 여러분과 함께 하기 위한 공간, [믿고 보는 맛집 정보] 입니다.




오늘 소개해 드릴 곳은 중식 비스트로, 서교동 <문차이나>입니다.

얼마 전 수요미식회에 짜장면 맛집으로 소개된 <맛이차이나>의 조승희 쉐프와 <월향>의 콜라보로 탄생한 곳입니다. 중국중국한 인테리어와 소품으로 술 맛을 한껏 끓여 올려주는 공간입니다.



이 날은 양하대곡과 함께 해봅니다.

예전에는 연태를 자주 먹었었는데, 요즘은 연태보다는 양하대곡을 즐겨 먹습니다.

연태에 비해 목넘김과 향이 좀 더 부드러운 느낌입니다.




오향장육 고수 샐러드입니다.

오향장육 위에 고수와 오이, 파채가 곁들여져 있습니다.

고수에 거부감을 가지신 분들도 조금 쉽게 접근하실 수 있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그리고 팁 하나를 드리자면, 매콤한 맛을 좋아하시는 분들은 스리라차 소스를 요청해서 찍어 드셔보시기 바랍니다.

고수 맛은 줄고, 매콤한 맛은 업그레이드 되어서, 색다른 맛을 느끼실 수 있을 것입니다.

 


멘보샤입니다.

찰진 새우살을 식빵이 감싸고 있습니다. 중식에서 튀긴 음식은 언제나 옳습니다.

어떤 곳에서는 식빵 대신 바게뜨를 사용해서 멘보샤를 만드신다고 하던데, 기회가 되면 먹어보고 싶네요.



건관자 배추찜입니다.

사실 이 요리는 호불호가 갈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정말 배추만 쪄서 나온 것 같거든요. 그런데 자세히 보면, 잘게 자른 건관자가 저 소스 안에 들어가 있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풍미가 아주 그만입니다.

술을 많이 마시다보면, 뭔가 속이 편해지는 안주를 먹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데, 건관자 배추찜이 딱 그런 요리가 아닐까 합니다.



전가복 같은 팔보채입니다.

저 실한 전복과 야채들이 보이시나요? 쉐프님께서 송이가 들어가지 않았기 때문에 전가복이라 할 수 없다고 하셨다는데, 전가복이면 어떻고 팔보채면 어떤가요?

시각, 미각, 후각, 텍스처 모두를 만족시켜 준 정말 맛있게 먹은 요리였습니다.



청증 우럭입니다.

우리가 식당을 방문했을 때, 언제나 두려워하는 '싯가'입니다.

그런데, 주문하실 때 그날 가격을 말씀해주시고, 보통 3만원에서 3만 5천원 정도 하는 것 같습니다.

쫄깃한 우럭살도 맛있지만, 저 소스...

염치 불구하고, 밥 한공기를 부탁드려서, 저 소스에 비벼 먹었습니다. 사실, 말아 먹었다는 표현이 더 맞을지도 모르겠네요.

그런데 고수를 이미 한 번 먹은 후여서 그랬는지, 위에 올려주신 고수가 조금 거북했습니다. 다음에는 고수 대신 파를 더 부탁드려서 먹어봐야 겠습니다.



마파두부입니다.

술 안주용이어서 그런지, 일반 모두부가 아니라 비단 두부를 사용하셨더군요. 식감이 정말 좋았습니다.

또한 간고기가 듬뿍 들어가 있었는데, 산초가루와 고기가 함께 씹히니 정말 풍미가 좋았습니다.

어쩔 수 없이 이 마파두부에 밥을 또 한 공기 먹은 건... 여러분들도 그러실 수 밖에 없을거라 생각합니다.



산라탕입니다.

사실 시큼한 맛의 국물은 별로 좋아하는 편도 아니고, 평소에 즐기지도 않아서 뭐라 말씀 드리기가 어렵습니다.

다만, 같이 가신 분께서 맛이 좋다고 하시네요.


좋은 사람, 좋은 술, 좋은 음식이 있는 저녁 시간은 언제나 힐링입니다.

다음에는 조승희 쉐프님의 <맛이차이나>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서교동 문차이나
영업시간_ 17:30~02:00 (매주 일요일 휴무)
전화번호_ 02-3144-0922
위치_ 서울 마포구 잔다리로 78 (서교동 465-11) 동진빌딩 1층




매거진의 이전글 [믿고 보는 맛집 정보] 합정동 합정옥

작품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