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조우성 변호사 Sep 17. 2015

사람을 잃을 것인가, 말(言)을 잃을 것인가

● 상황 


정말 조언을 해주고 싶은 친구가 있는데,

섣불리 말을 했다가는 서로 관계만 서먹하게 될 것 같고.

어떻게 해야 할까요?

판단이 잘 안섭니다. 


● 조언 


논어 위령공편에 이런 글귀가 있습니다. 


可與言而 不與之言이면 失人이오,

不可與言而 與之言이면 失言이니,

知者는 不失人하며 亦不失言이니라

 

가히 더불어 말할 만한 데도 말하지 아니하면 사람을 잃고,

말할 만한 사람이 못 되는 데도 말을 하면 말을 잃는 것이니,

지혜로운 사람은 사람도 잃지 않고, 또한 말도 잃지 아니하니라. 




내 뜻을 공유할 만한 안목과 능력이 있는 사람이라면 기탄없이 내 뜻을 말해야 할 것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것 저것 재면서 소극적으로 나간다면, '말로 인한 폐해'는 피할 수 있겠지만 결국 그 사람과의 진실한 관계 형성은 어려워 지겠지요. 


반대로, 내가 이야기해본들 내 이야기를 들어줄 만한 안목, 능력이 없는 사람에게 열심히 내 뜻을 펼치면서 교감을 요구하면 이는 시간낭비일 것입니다. 


'과연 저 사람은 내가 더불어 말할 만한 사람인가'를 파악하는 것.

참으로 어렵고도 중요한 일이지만, 그 파악부터 해야 할 것입니다.



● 조우성 변호사의 <성장문답> 영상

“인맥없는 당신이 들어야 할 대답”     


https://youtu.be/r1xJyQzNQfU


매거진의 이전글 한 때의 분한 감정을 참는 것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