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조우성 변호사 Sep 17. 2015

관계에서 불안한 조짐과 기미가 느껴진다면

● 상황


언제부턴가 저 친구... 나랑 눈을 마주치지 않는다.

그리고 의도적으로 나를 멀리하는 것 같다.

서로 철석같이 믿고 시작한 동업인데.

조짐이 좋지 않다.


● 조언


미래의 조짐, 기미를 강조한 주역 계사전에는 다음과 같은 구절이 나옵니다.


“장차 배신할 사람은 그 말에 부끄러움이 있고

마음 속에 의심이 있는 사람은 그 말이 갈라진다.


길한 사람의 일에는 말이 적고,

조급한 사람은 말이 많다.


선을 속이는 사람은 그 말이 놀고,

지조를 잃은 사람은 그 말이 비굴하다.“


모든 일에는 조짐과 기미가 있으며, 이를 사전에 잘 간파하기 위해서는 맑고 밝아야 한다는 주역의 가르침. 

우리는 그런 조짐과 기미가 있음에도 애써 이를 외면하려 하다가 낭패를 보게 됩니다. 


'외면'하지 말고 '직면'하시길.



매거진의 이전글 마음을 움직이는 것은 사소함이다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