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임종현 Apr 21. 2020

천사의 도시 앙헬레스, 클락

앙헬레스(Angeles)는 필리핀의 가장 큰 섬인 루손섬, 행정구역 상 센트럴 루손(Central Luzon)에 있는 팜팡가(Pampanga) 주에 속한 도시이다. 수도 마닐라에서 북서쪽으로 약 83.6Km 떨어진 지점에 있다. 공식적인 이름은 'the City of Angeles : 천사의 도시'이다. 2015년 인구 조사에 따르면 인구는 411.634명이다. 1796년 스페인 정복가인 앙헬 판탈레온 데 미란다가 도시를 설립하고 1964년 행정상 도시로 지정되었다.


앙헬레스는 미국의 클락 공군기지가 있던 곳이다. 미국 대륙 이외에서 가장 큰 규모의 미국 군사시설의 본거지였던 이 지역은 1991년 도심에서 26Km 떨어진 피나투보 산의 화산 폭발로 공군기지가 화산재로 덮이게 된 이후, 필리핀 정부로 반환되었다. 클락 공군기지는 1993년 화산재 퇴적물을 제거하며 클락 자유무역지역(Clark Freeport Zone)으로 재개발되었다. 클락은 앙헬레스와 함께 루손섬 내 1위 관광지로 매년 관광객의 31%가 이곳을 찾고 있으며, 한국에서 직항 편이 있어서 연 40만 명의 관광객이 방문할 만큼 한국인에게도 인기가 높다. 필리핀에서 비즈니스, 산업, 항공 및 관광의 중심지이며 필리핀 다수의 교육기관이 있어서 루손섬 중부의 교육 중심지이다.


앙헬레스를 구글에서 검색해 보면 쉽게 알 수 있는 바와 같이 마닐라, 세부와 함께 3대 유흥의 도시로 유명하다. 마닐라가 물가가 비싸다 보니 마닐라에서 가깝고 가격이 저렴한 앙헬레스가 유흥으로 알려져 있다. 과거 미국 공군기지였기 때문에 은퇴한 미국인들도 많이 거주하고 있으며 한국 교민들이 많아서 코리아 타운이 규모가 크게 형성되어 있다. 필리핀이 다른 나라에 비해 저렴한 영어 교육비로 한국인, 중국인, 대만인, 일본인, 베트남인 등이 많이 어학연수를 위해 찾는 도시이기도 하다.


앙헬레스와 클락은 바로 인접해 있지만 경계에 펜스(fence)가 쳐져있어서 반드시 출입 게이트를 통과해서 들어가야만 한다. 앙헬레스의 도심은 동네에 스타벅스도 있는 조용하고 깨끗한 미국의 어느 작은 도시를 연상케 하는 반면, 클락 경계를 마주하고 있는 유흥의 중심인 워킹스트리트 주변은 환락가 모습들이다. 과거 한국에서 미국부대 주변의 모습들을 연상케 한다. 그렇지만 경계에 있는 클락의 게이트를 통과하면 또 다른 풍경이 펼쳐진다. 도로가 고속도로 같이 넓고 거리는 깨끗하고 공항 주변이라서 나지막한 높이의 가지런한 영어 간판이 보이는 빌딩들이 띄엄띄엄 있는, 미국이나 호주 등 영어권 국가의 어느 도시에 온 것 같은 착각이 들 정도이다. 펜스를 경계로 선진국과 개발도상국 도시의 풍경이 반전이 된다.


Clark Global City


클락은 행정구역으로 팜팡가(Pampanga) 주의 앙헬레스와 탈락(Tarlac) 주의 일부에 걸친 도시이다. 클락은 크게 클락 자유무역지역(Clark Freeport Zone : CFZ)과 클락 특별경제구역(Clack Special Economic Zone : CSEZ)의 두 영역으로 나뉜다. 클락 자유무역지역은 전 미국 공군시설인 Clark Air Base의 지역을 포함하고 이 공군기지의 대부분은 클락 국제공항으로 개조되었고 클락 글로벌시티(Clark Global City)를 포함한다. 클락 특별경제구역(CSEZ)에는 뉴클락시티(New Clark City)가 포함된다. 기지 전환 개발청(Base Conversion Development  Authority, BCDA)과 클락개발공사(Clark Development Corporation : CDC)는 2018년 클락 자유무역지역, 클락 글로벌시티, 클락 국제공항, 뉴클락시티의 네 가지 개발을 "Clark : It Works. Like A Dream"이라는 하나의 브랜드로 그룹화했다.


보통 클락이라고 하면 클락 자유무역지역(CFZ)을 이야기하는데, 필리핀의 자유무역지역은 두 도시가 있다. 클락에서 40분 정도 떨어져 있는 수빅(Subic bay Freeport Zone)이 있다. 두 도시 모두 과거 미군이 주둔했던 도시였다. 자유무역지역이란 외국기업이 투자를 해서 사업을 할 수 있는 특구를 의미한다. 투자한 사업에 대해서 여러 가지 세제혜택이 주어진다. 클락 내에서는 오토바이 택시인 트라이시클이나 반바지나 반팔 차림의 오토바이 통행도 금지되어 있고 미니버스인 지프니도 뒷문이 닫혀있는 지프니만 통행이 가능하다. 대통령 직속 기관인 '클락개발공사(Clark Development Cooperation : CDC)'에서 직접 관할해 살인, 강도와 같은 강력범죄를 찾기 어려울 정도로 치안이 우수하며 생활 인프라가 잘 구성되어 외국 투자자뿐만 아니라 필리핀 현지인들 사이에서도 인기가 높은 편이다. 1991년까지 미군 클락 공군기지가 자리한 곳이어서 이들이 건설해 놓은 공항, 도로, 골프장, 위락시설, 주거시설 등 인프라도 잘 유지, 관리되고 있는 편이다. 미모사 골프클럽, 썬밸리 골프클럽, 코리아 CC 등 세계적인 수준의 골프 코스도 갖고 있다.


클락은 6개의 카지노, 메리어트호텔, 힐튼호텔 등 5성급 호텔 및 5개의 골프장을 보유하고 있으며 5~10분 내에 국제공항이 위치해 교통 및 관광여건이 좋아 투자지역으로 각광받고 있다. 최근 몇 년 동안 부동산 부문에서도 이슈가 되고 있으며 콘도미니엄(아파트) 및 호텔 등의 건축 붐이 불고 있다. 포스코 건설은 아파트 브랜드 '더샵클락힐즈'의 해외진출 1호 프로젝트를 가동, 현재 분양 중이다. 유의점은 클락 내에서는 개발회사에최장 50 정도까지 독점적으로 사용할  있는 권한을  점이다. 땅에 대한 등기(소유) 권리가 있는 것이 아니라 토지를 부합된 목적에 사용할 권리가 보장되는 것이다. 분양권자 입장에서는 일종의 전전세 또는 재임대로 콘도미니엄(아파트)에 거주하는 것이라고 보면 된다. 사용권 연장에 대한 부분은 기한이 끝나고 체크되어야 할 사항이다.


최근엔 클락과 앙헬레스의 임대비가 급상승을 하였다. 이유는 중국자본의 온라인 카지노 업체들이 정부 허가를 받아서 사업을 하는 필리핀 역외 게임사업자 (POGO : Phillipine Offshore Gaming Operator)의 신규허가 발급이 잠정 중단키로 되어 클락 자유무역지역으로 많이 몰린 이유이다. 클락 자유무역지역에서 POGO를 받은 것이라서 종사하는 워킹 비자를 받은 중국인들은 반드시 클락 자유무역지역에서만 거주를 해야 한다. 거주 등록을 할 수 있는 임대 공급이 수요에 비해서 너무 적다 보니 주변 앙헬레스까지 덩달아 임대비가 올랐다. 앙헬레스에서 체류하면 불법이지만 임시로 거주 등록은 클락 내에 한 집에 여러 명을 등록을 하고 출퇴근 버스나 지프니를 통해 이동을 한다. 중국인들이 한 집에 여러명이 사용을 하고 집단 거주를 하고 있다 보니 집이 많이 상한다던지 이웃과의 분쟁, 임대비 상승등 여러 생활 문제도 발생을 하고 있다.


New Clark City

뉴클락시티(New Clark City)는 클락 자유무역지역의 배후도시로 개발이 된다. 클락 특별경제구역에 속하며 면적은 분당신도시의 6배 규모인 9,450헥타르이며 최대 120만 명을 수용할 수 있는 계획도시이다. 클락 자유무역지역의 중심에서 북쪽으로 18Km, 자동차로 30분 정도의 거리에 있어 실제 위치한 지역은 클락 자유무역지역이 위치한 팜팡가가 아닌 탈락의 카파스(Capas)에 위치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잠재적 투자자를 위한 마케팅 목적으로 클락이란 이름으로 통일시켰다.


필리핀 정부는 수도 마닐라가 겪고 있는 심각한 교통체증의 해결책으로 50년 장기 마스터플랜을 바탕으로 계획되었다. 2016년도부터 착공을 시작하여 2017년 11월 두테르테 행정부가 뉴클락시티 개발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발표했다. 인프라 프로젝트 건설에만 3조6천억 규모의 자금이 소요되며, 클락국제공항 신규 터미널, 수빅~클락 화물열차, 마닐라~클락 철도 등에 투자가 되고 있다. 뉴클락시티에는 정부센터, 핵심 상업지구, 교육지구, 농림연구개발지구, 건강 생태관광지구 등 총망라된 현대적인 도시 건설을 목표로 주민과 근로자  기업을 위해 친환경적이고 지속 가능한 스마트 통신 구축 등을 추진 신재생에너지시설과 폐자원에너지 발전소가 전력을 생산하고 BRT시스템과 같은 대중교통수단이나 도시농장과 같이 지속 가능한 개발 역량을 확충하게 된다. 포화상태에 다다른 수도권 집중 완화를 위한 뉴 클락시티 개발은 메트로 마닐라의 기능을 효과적으로 분산시킬 전망이다. 25~30년 정도 후에 완성될 뉴클락시티는 뉴욕 맨해튼보다 더 커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참고 및 인용

[네이버 지식백과] 앙헬레스 [Angeles] (두산백과)

앙헬레스 _나무위키

Angeles, Philippines _wikipedia

Clark Freeport and Special Economic Zone _wikipedia

New Clark City _wikipedia

New Clark City _BCDA

필리핀의 맨하탄, 뉴클락시티 건설 6조원 투자

필리핀의 스마트도시(뉴 클락시티) 개발사업

국경 없는 부동산 투자··· '필리핀 클락' 시선집중

소유권 실종된 필리핀 '포스코 더샵 클락힐즈'..."노후재산 털어 해외아파트 샀는데"

매거진의 이전글 필리핀 성장의 중심, 메트로 마닐라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