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쌤토리니 May 21. 2020

집안에 들여놓으면 좋은 것 3가지

없어도 되나 있으면 좋은 것

1. 로봇청소기

로봇 청소기는 정말 편하다.

요즘은 기술이 좋아져서 스케줄을 설정해놓으면 작동을 안 하더라도 알아서 움직이고 제자리 찾아가서 혼자 충전한다.

그중에서도 광고는 아니지만 직접 내가 쓰고 있는 로봇청소기를 소개해보겠다.


Neato D3라는 청소기

인공지능 및 맵핑 끝판왕이라고 불린다. 미국산이며 샤오미가 Neato껄 따라 만들었지만, 소프트웨어까지는 베끼지 못한 것 같다. 그만큼 흡입력 및 맵핑 능력이 탁월하여 청소할 때 많은 도움이 된다.



2. 식기세척기

식기세척기도 많이 보편화가 되었다. 전세에 살면 탁공작업등으로 드릴 작업이 필요한데, 무설치 식기세척기도 있다. 가족이 핵가족화가 되어 3인 가족이라면 3인용 무설치 식기세척기가 제격이다. 물을 보충해주는 작업이 번거로울 것 같으나, 그냥 수도꼭지 뽑아서 올려놓고 물만 틀면 끝이다.

물만 채워 넣으면 그다음부터는 알아서 척척, 사람이 씻는 것보다 깨끗하게 씻어준다. 그 이유는 스팀 작업까지 해주기 때문이다.


3. 물걸레 로봇 청소기

로봇청소기로 흡입을 했으면 물걸레로 닦아야 한다. 근데 물걸레로 닦는 것도 일이다. 그래서 물걸레 로봇청소기가 나왔다. 복합형으로 되어있는 청소기를 사면 되지 않냐고 물어보는 분들이 있을 것 같은데, 복합형은 아무래도 바닥으로 눌러주는 압력이 약하다 보니, 물걸레질이 아닌 그냥 살짝 훑고 가는 느낌이다. 그래서 차라리 완벽하게 물걸레 무게로 눌러주면서 닦고 다니는 물걸레 로봇이 필요했다. 그렇게 해서 알게 된 게 에브리봇읜 에지라는 제품이다. 정말 깨끗하게 청소해주고, 물걸레질은 소음도 그렇게 심하지 않아서 새벽에 돌려놓고 잠에 들어도 된다.



작가의 이전글 한 달을 하면서 내가 달라진 것들...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