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최두옥 Jun 04. 2018

미래의 일하는 방식 '리모트워크'

한달 간의 유럽 리모트워크 이야기, 그리고 일하기의 미래에 관한 통찰

머지않아 대한민국의 직장인들은 극단적인 두가지 형태로 양극화 될 것이다. 치열한 경쟁과 높아지는 집값을 커버하기 위해 매일 아침 미세먼지 가득한 대도시로 출근해서 열심히 조직생활을 하는 사람들과, 깨끗하고 물가가 낮은 외각이 도시에서 역량있는 멤버들과 온라인 협업을 하면서 효율적으로 일하는 사람들로.


일하는 방식의 변화는 단순한 트렌드나 뜬구름이 아니다.


일의 진화 관점에서 보면, 조직이 효율성을 높여서 지속가능성을 높이려는 -한마디로 다이나믹한 환경에서 살아남으려는 적극적인 적응의 과정이 바로 스마트워크이고 리모트워크이기 때문이다. 또한 이미 조직에서 실무의 중추가 된 Y세대나 점점 조직 안으로 들어오기 시작하는 Z세대에게 환경과 체질을 최적화하는 과정이기도 하다.


덧붙여, 지금의 한국 사회가 '워라밸(Work-Life Balance)를 이야기하는 것이 일과 삶을 명확하게 구분하려는 Y세대의 특징 때문이라면, 머지 않아서는 삶 속에 반대로 일을 자연스럽게 녹여넣으려는 Z세대의 특징이 바로 변화의 방향이 될 것이다.


리모트워크는 단순히 '여행을 좋아하고 IT 워커홀릭'의 꿈이 아니라, 건강하고 퀄러티 높은 삶 속에서 일을 하려는 새로운 세대들을 위한 미래의 일하기 방식이다.

지난 9년간 새로운 방식의 일하기인 '스마트워크'를 연구하면서 중견 기업의 스마트워크 컨설팅과 대기업 임원 특강을 진행하고 있는 나 (최두옥 스마트워크 디렉터)와 지난 13년간 국내 대기업 HR팀의 기업 강연을 진행한 한창훈 커뮤니케이션 코치는 그래서 '미래의 일하는 방식 <리모트워크>' 라는 주제로 재미있는 강연 행사를 준비했다.


우리는 지난 4월 유럽에서 진행한 리모트워크 경험을 생생한 사진/동영상과 함께 공유할 예정이고, 어떻게 리모트워크를 준비해야 하는지, 왜 조직과 개인 모두가 리모트워크를 준비해야 하는지를 실제 경험과 사례를 통해 자세히 공유하고자 한다.



이 행사는 지난 주 수요일 오픈한 후 3일 만에 정원이 훌쩍 넘었다. 하지만 우리가 입주한 위워크 측의 도움으로 추가 인원 초대가 더 가능해져서 지금 접수중이다. 평범한 직장인으로써 어떻게 미니 리모트워크를 시도해 볼 수 있는지, 5년 후 우리의 일하는 방식은 어떻게 변할 것이며, 워라밸 그 다음은 무엇인지에 대해서 우리 두 사람이 가진 통찰과 노하우를 대방출할 예정이다!



행사 상세 정보


■ 주제

미래의 일하는 방식 '리모트워크'

■ 대상 

여행도 하면서 일도 잘하고 싶은 욕심많은 직장인

시간과 공간의 자율을 찾고 싶은 미래형 인재

미래형 인재들이 어떻게 일하는지 궁금한 리더

■ 행사내용


[1부] 직장인도 가능한 2주간의 리모트워크 (강연)

15일의 휴가와 노트북만 있다면 가능한 미니 리모트워크

리모트워크 메뉴얼, 도시 선정부터 원격업무 노하우까지!

[2부] 리모트워크 옵션인가, 미래인가! (강연)

시/공간을 넘어서 일하고 있는 사람들, 그들을 찾는 기업들

우리는 왜 지금부터 리모트워크를 연습해야 하는가

[3부] 진정한 워라밸을 꿈꾸는 당신에게 (토크)

토크쇼, 특별진행: 세컨드브레인 이임복 대표

궁금한 점을 미리 댓글로 남겨주시거나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dooook@gmail.com)


■ 기본정보

일시 : 2018년 6월 7일(목) 19:30 - 21:30

장소 : 위워크 을지로점 8층

정원 : 50명

신청 : 이메일(dooook@gmail.com)로 이름과 핸드폰 번호를 남겨주세요. 다음 날 모바일 입장권을 보내드립니다!

■ 특별한 준비

식사지원 : 저녁식사 대용이 가능한 간단한 샌드위치와 커피/맥주/차가 제공됩니다.

주차지원 : 댓글로 사전 신청한 분에 한해, 건물 지하주차장 2시간권 지원 (1,000원/10분)


매거진의 이전글 35년전,네덜란드는 왜 근로시간을 단축했을까?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