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kefii Jun 02. 2021

주말엔 숲으로

ASMR이 필요 없는 자연 속 숙소 4

어딜 가든 날다람쥐처럼 뛰노는 아이들에게 동네 놀이터는 역부족이다. 따스한 볕과 울창한 나무가 보이는 숲이야말로 최고의 놀이터. 이번 주말 아름다운 풍경을 벗 삼아 숲크닉하기 좋은 공간 네 곳을 소개한다.




숲속의 작은 오두막,

평택 트리 하우스

초록 잎이 무성한 거대한 나무 사이에 아담한 오두막이 보인다. 동화에서만 접했던 그림 같은 풍경이 펼쳐지는 이곳은 평택의 트리하우스다. 세 채의 트리하우스와 한 채의 펜션이 널찍하게 자리 잡고 있어 독립된 공간이 보장되며 소규모로 이용 가능하다. 고요한 정취가 느껴지는 산속 트리하우스부터 침대 머리맡으로 푸르른 녹음이 보이는 곳, 이웃집 토토로의 한 장면이 연상되는 곳까지 다양한 형태의 공간이 존재한다. 이곳의 가장 큰 특징은 프라이빗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는 것. 예약을 통해 단독으로 이용할 수 있는 야외 수영장은 물론 일행마다 모닥불을 피우고 바비큐까지 즐길 수 있어 핫플레이스로 꼽힌다.



주소 경기도 평택시 진위면 삼봉로 442-15

홈페이지 treehousekorea.com  
(현재는 펜션을 제외한 모든 트리하우스가 숙박 대신 체험형으로 임시 운영 중)




푸른 초원의 절정,

상하농원

주말의 상하농원은 나들이 나온 가족들로 가득하다. 3만 평이 넘는 대지 내에 푸르른 목장, 농부의 손길이 깃든 식재료로 신선한 음식을 선보이는 레스토랑과 안락한 숙소, 스파 등 여러 시설이 한데 모여 유럽의 한적한 마을을 연상시키기 때문. 싱그러운 밀밭과 정갈한 목재 건물을 잠시 바라보는 것만으로 평온함이 느껴진다. 자연이 선사하는 선물은 숙소에서도 오롯이 만끽할 수 있다. 침대에서 일어나면 싱그러운 밭을 볼 수 있게 공간을 구상했고, 복층 다락에 누워 별을 바라볼 수 있도록 천장에는 작은 창을 냈다. 지역에서 재배한 농산물로 치즈나 빵을 만들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뿐 아니라 동물에게 먹이를 주며 교감할 수 있는 환경까지 갖췄으니 휴식과 재미를 모두 찾는 이들에게 안성맞춤이다.




주소 전라북도 고창군 상하면 상하농원길 11-23

홈페이지 sanghafarm.co.kr





정다운 산골 학교,  

오월학교

춘천의 끝자락, 오월리 산골에는 붉은색 지붕의 단층 건물과 아담한 운동장이 자리한다. 시골 학교의 정겹고도 소박한 분위기를 풍기는 오월학교는 폐교를 개조해 완성한 가족 친화형 공간이다. 숙소부터 카페 및 레스토랑, 목공 체험장까지 갖추고 있으며 철마다 다른 행사로 가족들을 맞는다. 지난겨울에는 아이와 아빠가 함께 썰매를 만드는 목공 프로그램이, 올봄에는 어린이날을 맞아 건강한 먹거리를 선보이는 플리마켓이 열렸다. 낮은 창가 너머로 아이들이 뛰노는 모습은 한 폭의 그림처럼 느껴진다. 해가 저물면 빈티지 카라반에서 바비큐를 구워 먹으며 캠핑에 온 듯한 기분까지 느낄 수 있다. 


주소 강원도 춘천시 서면 납실길 160

SNS instagram.com/owol_school





고즈넉한 하룻밤,

농암종택

일과 육아 전쟁에 피로해져 있는 이들이라면 고즈넉한 분위기를 자랑하는 농암종택에서 하룻밤 머물러 보는 것은 어떨까. 안동 산골에 자리 잡고 있는 위치 특성상 편의 시설이 부재해 필요한 짐을 미리 챙겨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지만 종택 입구에 들어서면서부터 이러한 불편함은 단번에 잊어버리게 된다. 주변을 둘러싼 강산, 깎아내리는 절벽, 이와 어우러지는 오래된 고택을 바라보면 자연이 빚어내는 아름다움에 흠뻑 젖어 든다. 어스름한 밤에는 처마 지붕 위로 별이 쏟아질 듯한 광경이 펼쳐진다. 새벽녘 물안개를 맞으며 물수제비를 뜨는 것도 이곳의 묘미. 특별히 무언가를 할 필요 없이 산멍을 때리며 하루를 보내는 것만으로 그간의 찌든 피로가 말끔히 씻겨 내려갈 것이다.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도산면 가송길 162-133

홈페이지 nongam.com




목욕이 즐거워지는 시간, 케피 만나러 가기 


 박지은
사진 | @flower_button @_luvlani @yhmiiin @wanihyuni_travel_diary

@hey42_stayhouse @owol_school @junpics_official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