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자유직업인 Jun 01. 2020

라떼는 말이야 샐러드말고 사라다였어!

마요네즈듬뿍 마카로니 감자사라다

요즘 감자가 가격도 저렴하고

맛있는 시즌인 것 같아서

집에 남아 있는 마카로니 넣고

어릴 때 많이 먹었던

감자사라다 좀 만들었습니다.

저희 어릴 때는 샐러드보다는

이런 감자사라다가 식당에서도

많이 나왔고 집에서도 엄마가

자주 해 주시곤 했습니다^^

재료는 감자1kg, 마카로니,

취청오이(조선오이말고), 당근,

양파, 계란 4개, 마요네즈

그리고 소금이랑 설탕 필요합니다.

일단 달걀 완숙으로

삶아 주시면 되고요!

물 끓으면 넣고 8~9분

정도 삶아 주면 되는데

어차피 완숙이니 그 이상

삶아도 되겠죠^^

감자도 푹 삶아 주시면

되는데 큰 건 반으로

잘라 주세요. 잘 안 익어요!

그리고 오이는 안에

심부분을 다 제거하고

사용할 겁니다.  

오이랑 당근은 잔잔하고

얇실하게 잘라서 소금

한 큰 술 뿌려 절여 줍니다.

소금에 절여야 나중에

식감이 아삭아삭하고

간도 적당히 됩니다.

양파도 잔잔하게 썰어서

물에 20분 정도 담가서

매운맛을 빼 줍니다.

마카로니는 끓는 물에

소금 반 큰 술 넣고

12~13분 삶아 주세요!

오래 삶으면 더 부드럽습니다.

삶은 달걀은 껍질 까고

반으로 잘라서 준비해 주세요.

그래야 잘 으깨 집니다.

감자도 젓가락 찔러가며

다 익었으면 건져서

좀 식혀 줍니다.

소금에 절이는 오이와 당근은

수시로 뒤섞어 주세요!

양파는 20분 뒤에 물기 빼고

볼에 담아 주면 됩니다.

그리고 오이, 당근도

2~30분 정도 절인 다음

물기를 손으로 꽉 짜서

양파에 합쳐 줍니다.

오이랑 당근은 짭짤하고

아삭아삭하면 됩니다.

이제 여기다 감자랑 삶은 계란

다 넣고 으깨 주겠습니다.

이제 감자랑 달걀 으깨면서

마요네즈도 듬뿍 넣어 주고

설탕도 2~3큰술 넣어 줍니다.

섞는 건 딸아이에게 맡겼는데

아직 힘이 약해 좀 힘들어 하지만

끝까지 잘 섞어 주었습니다^^

다 섞은 후에 맛을 보고

싱거우면 소금을 조금 더

넣고 덜 달콤하면 설탕을

조금 더 넣어 주시면 됩니다.

샌드위치 담는 통

두통에 가득 담겼습니다.

바로 먹어도 맛있지만

냉장고에 넣어 뒀다가

차게 해서 먹으면 더

맛있고 빵에 발라 먹으면

당근 맛있는 감자사라다입니다^^

마카로니가 들어 가 있어서

밥 대신 이것만 먹어도

딸아이는 배가 부르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1lVBKRtC0-I

매거진의 이전글 여름엔 역시 비빔국수!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