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매거진 우주동화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야옹이버스 Nov 25. 2018

029 이유를 찾아라

우주동화_029

용이 눈을 껌벅거리기 시작한 것도 모른 채, 

진저브래드 들은 수다를 떠느라 정신이 없었지요. 


진저브래드 ㅂ : 흠 양쪽 머리가 생각이 다르면 가운데 머리가 심판을 하겠군. 

진저브래드 ㅅ : 가운데 머리도 심판을 안 하고 의견을 내면 어떡해? 


슈우우우우욱~ 


용의 가운데 머리는 완전히 잠을 깨서 머리를 위로 쑥 뻗어 올렸어요. 

그리고는 수다를 떨고 있는 진저브래드들을 찬찬히 살펴보기 시작했어요. 


진저브래드 ㅇ : 하긴, 가운데 머리도 현명하게 생기지는 않았어. 


저런, 진저브래드들은 지금 상황 파악을 전혀 못하고 있잖아! 


크아아아아아아앙!!!! 화르르르르르~~~~ 


가운데 머리가 큰 소리를 내며 동굴 위쪽을 향해 불을 뿜었어요! 


으아악! 

진저브래드들은 너무 몰라 다 돌처럼 그 자리에 굳어버리고 말았죠. 

그중 몇 놈 은 단추까지 떨어뜨리면서요. 


손오공 : 잠깐만! 


다급해진 손오공은 서둘러 용 앞으로 뛰어나갔어요. 


크아아아아~~~~ 


용은 한 번 더 크게 소리를 치고는 긴 목을 구부려 소리 나는 곳을 바라보았죠. 


손오공 : 진정해 진정하라고! 우리는 평화를 사랑한다고! 

용中 : 캬흐! 뭐라고? 평화? 시끄러워! 낮잠을 네놈들 때문에 다 망쳤어! 크아아아아~ 

        심심하던 차에 잘되었어. 너희들을 모두 통구이를 만들어 먹어버리겠어! 

손오공 : 안돼 안돼~~~ 우릴 먹으면 너의 손해라고! 

용中 : 손해는 무슨 손해! 어차피 우린 날지도 못하고 가만히 있어야 하는데 먹는 것만이 낙이야! 

        오랜만에 신선한 저녁거리가 들어왔으니 먹어치울 거야! 

        잘 구워서 말이지. 

        흠 연기에 잘 그슬려 훈제로 먹어도 좋겠군! 후르르릅~ 

손오공 : 아아 안돼 안돼. 우리를 먹으면 손해야 손해라고!  

        팅커벨, 어떡하지? 우리를 못 먹게 할 이유를 찾아야 해! 

팅커벨 : 아~ 어쩌면 좋지, 분명 좋은 방법이 있을 텐데.. 


용中 : 크아아아~~~~~ 먹으면 안 되는 이유 따윈 없는 것 같군 크르르르르르~~~~ 


아, 큰일이에요…. 

가운데 머리가 점점 더 열이 오르고 있는 와중에, 

오른쪽 머리의 눈도 껌뻑 껌뻑 잠에서 깨어나려고 하고 있어요! 


이유를 찾아라 _우주동화 029




https://brunch.co.kr/@greenful/83


매거진의 이전글 028 세 머리 용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