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매거진 우주동화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야옹이버스 Nov 27. 2018

032 하늘로

우주동화_032

세 머리 용은 날개를 펄럭이며 몸이 가벼워진 것만 해도 너무나 신이 난 상태였어요. 

정말로 열심히 날갯짓을 하는데 집중하고 있었어요. 


시작은 잡아먹히지 않기 위해서였지만, 손오공은 이제 정말 용을 날게 해주고 싶었어요. 


손오공 : 성공이야! 이제 날개를 제법 잘 펄럭이고 있어~ 

팅커벨 : 하지만 나는 건 무리야, 몸이 가벼워지긴 했지만, 뜰 수는 없다고! 

             뭔가 물리 법칙을 이길 수 있는 힘이 필요해. 뭔가 신비한 일이 생겨야만 한다고. 


그때 손오공과 팅커벨은 서로 반짝이는 두 눈을 마주쳤어요! 


마법의 카드!!! 


우리에게 글자 나무의 카드가 있었지!  

손오공은 재빨리 카드를 꺼냈어요. 

M카드, F카드, H카드.  


이럴 수가! F카드 뒷면을 봐! 날개 그림, 그리고  * F, 하늘로 * 라고 되어 있잖아! 


손오공은 F카드를 정성 들여 두 손으로 잡고 용을 향하여 내밀었어요. 

그리고 크게 외쳤어요. 


손오공 : Fly, 하늘로!!! 


하늘로 _ 우주동화 032




https://brunch.co.kr/@greenful/86


매거진의 이전글 031 제각각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