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최장금 May 01. 2021

생활 리듬에 맞춘 똑똑한 식사(낮엔 고기, 저녁엔 밥)

단백질과 탄수화물은 소화되는 시간이 다르다.

음식을 먹은 후 졸음이 쏟아지는 경험은 누구에게나 있다.

이는 머리에 사용하던 에너지를 온통 소화에 분산해야 하기 때문에 나타나는 현상이다.

머리에 사용해야 할 에너지가 절대적으로 부족해지니 멍청해지고 졸리는 거다.


그러나 모든 음식이 똑같은 강도의 졸음을 일으키는 게 아니다.

일반적으로 단백질과 야채를 먹었을 때보다 탄수화물을 먹으면 잠이 훨씬 더 많이 온다.

탄수화물을 먹어서 치솟은 혈당치가 반동으로 떨어지면서 저혈당 상태에 빠지기 때문이다.

탄수화물을 많이 먹으면 먹을수록 그 반동은 커진다. 

장거리 운전을 하기 전에는 졸음 방지를 위해 탄수화물을 먹지 않거나 최소한으로 먹어야 한다.


출처: 더난콘텐츠


또한 단백질과 탄수화물이 소화되는 시간이 다르다.

고기를 먹으면 한참 동안 배가 고프지 않은 건 소화에 시간이 많이 걸리기 때문이다.(4-6시간)

탄수화물은 단백질에 비해 소화 시간이 짧다. (2-3시간)

실제로 스테이크를 먹었을 때보다 국수를 먹었을 때 배가 훨씬 빨리 꺼진다.


잠을 자기 전에 음식을 충분히 소화시키고 자야 숙면을 취할 수 있다.

머리는 쉬는데 소화 기관은 쉬지 않고 계속 일을 하면 숙면이 될 리 없다.

잠들기 6시간 전에는 음식을 먹지 말라고 하는 것도 이러한 이유에서다.


우리는 대부분 바쁜 낮에는 간편한 국수와 밥을 먹고 저녁에는 삼겹살이나 치킨, 스테이크를 먹는다.

그러나 인체의 소화기능과 호르몬을 고려한다면

낮에는 단백질(고기) 위주의 음식을, 밤에는 탄수화물(밥)을 위주의 음식을 먹는 게 더 좋다. 

야채? 야채는 낮과 밤을 가리지 않고 많이 먹어야 한다.   



(사진출처)

https://post.naver.com/viewer/postView.nhn?volumeNo=31207365&memberNo=38046003



매거진의 이전글 하루종일 물을 마셔도 계속 갈증이 나는 이유는?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