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투잡남 Oct 18. 2018

글쓰기가 정말 중요하다.

글쓰기가 왜 중요한지에 대해

  글쓰기가 중요한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다. 첫째로 글쓰기 자체가 스트레스를 감소해줄 수 있다. '뇌의 스위치를 켜라'는 책에서 저자는 글쓰기를 통해 뇌의 구조를 바꿀 수 있다고 했다. 

https://brunch.co.kr/@hosueng/95


  좋지 않은 습관에 대한 스위치는 끄고 좋은 습관들에 대한 스위치는 켜두는 연습을 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도구라는 것이다. 그것은 결국 습관을 형성하게 될 뿐만 아니라 인생전체를 바꿀 수 있는 기회가 될 수도 있다.


  글쓰기가 중요한 또 다른 이유는 이야기꾼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이야기꾼이라는 것은 내가 겪은 것들 내가 보고 듣고 경험한 모든 것을 하나의 이야기로 만들어낼 수 있는 사람을 뜻한다. 내가 경험한 모든 것들을 분류하고 제목을 정하고 분야를 정하여 글을 쓰다보면 누군가에게 이야기를 전할 수 있는 재료로 재탄생하게 된다.


  재탄생하게된 재료를 가지고 나만의 레시피로 새로운 요리를 만들어낼 수 있다. 흔히 말하는 2차 작업물들이 그에 해당한다.


  마지막으로 글을 쓰는 연습을 하고 계속해서 흔적을 남기게 되면 취업에도 영향을 미친다. 지속적으로 무엇인가 컨텐츠를 남기게 되면 쌓이게 된다. 쌓였다는 것은 일정 기간동안 생산했음을 의미하는 것이고 관련 직종에 어필할 수 있는 나만의 무기로 재탄생할 수 있는 것이다. 지금의 시대는 글을 쓰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다. 아이러니하게도 글을 쓰는 것이 모든 분야에서 가장 중요한 역할을 감당한다는 것이다. 하다못해 창업관련된 프로그램에 지원하려고 해도 글을 써야하고 자기소개서를 쓰기 위해서도 글을 써야 한다. 그런데 글을 읽고 쓰는 걸 싫어하는 세대가 되었다. 이런점에서 글을 쓴다는 행위가 취업을 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줄 수 있다는 것이다.


  고로 크리에이터가 되고자 하는 모든 이들에게 강력하게 추천한다. 꼭 블로그가 되었든 브런치가 되었든 어디든지 글을 쓰는 연습을 포기하지 않고 이어나가기를 바랄 뿐이다.

매거진의 이전글 [유투브에러]유투브가 만일 서비스 정지된다면?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