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C.S.Lewis

by 다정 Nov 26. 2019

2년 만의 추가합격

이제야 합격시켜 줬다니

 2017년에 보았던 지방공무원 9급 시험 필기 합격통지서를 오늘에야 받았다.

추가합격통지서

이전에 마킹 실수로 불합격했던 내용을 글 쓴 적이 있는데, 그때 마킹 실수와 더불어 '우제점법'문제도 혹시나 정답 없음 처리해줄까 전전긍긍하며 기다렸었다.


사실 그때 너무 간절했던 나는 10년간 관련 문제를 다 뒤져보았고, 그 결과 이문제는 충분히 논란의 소지를 만들어 낼 수 있는 문제라고 느꼈는데, 결국 이 문제는 오류 없음으로 판단되었다.


나는 다행히도 한번 더 공부할 수 있는 여건이 되었고,  그 결과 그다음 해 다른 원하는 곳에 합격하여 지금 근무하고 있지만, 만약 그렇지 못한 사람이라면(아직도 공부를 한다거나, 그 시험을 마지막으로 공시를 접었다면) 추가합격 통지서를 받은 그 순간 얼마나 긴장되고 떨렸을까?


그 사람들의 시간을  어떻게 보상해 줄 수 있을까?

다른 곳에 합격한 나 같은 사람이라도, 다른 기관에서 근무하고 있으니 아무런 상관이 없는 것일까??


간절한 수험생의 마음을 조금만 더 생각해서, 신중히 시험문제를 내고. 이의제기에 대한 판단도 신중히 해주었으면 좋겠다.


매거진의 이전글 내게만 어려웠던 합격의 과정 #2

작품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