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생각전구 Apr 09. 2021

수백 마리의 종이학으로 꽃나무를 만드는 아티스트

나무에 희고 빨간 꽃들이 활짝 피었습니다. 어떤 꽃들이 이렇게 풍성하게 피었는지 궁금해집니다.

꽃이 아니라 모두 종이학들입니다. 일본 아티스트 Naoki Onogawa(나오키 오노가와)의 종이학 나무 작품입니다. 그는 수백 마리의 종이학을 하나하나 손으로 접어 만든 후 나뭇가지에 매달아 마치 꽃이 활짝 피거나 잎이 풍성한 나무처럼 보이는 작품을 만들고 있습니다.

사용되는 종이학은 1cm 정도밖에 되지 않는 아주 작은 크기입니다. Naoki Onogawa는 이렇게 작은 종이학을 직접 손으로 접어 만들고 있습니다. 그는 왜 종이학으로 작품을 만들까요?

그는 어린 시절부터 종이접기를 좋아했습니다. 그중에서 종이학은 모든 사람들이 만들 수 있는 가장 전통적인 방식이었습니다. 2011년 일본 도호쿠 지역에서 일본 역사상 가장 강력한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이듬해 동일본 대지진이 일어난 현장을 방문하게 된 Naoki Onogawa는 쓰나미로 쓸려간 학교 건물 잔해 속에서 치유의 마음을 담아 놓인 1천 마리의 종이학을 발견하게 됩니다. 그는 당시의 감동과 충격으로 종이학 아트를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종이학은 평화, 사랑, 소망의 상징입니다. 경이로운 자연 앞에서 무기력한 인간, 하지만 삶의 강한 생명력으로 희망을 놓지 않는 인간. Naoki Onogawa는 자연과 인간의 평화롭고 아름다운 조화를 종이학들이 가득한 나무로 만들고 있습니다.


<아이디어 플러스>


출처 https://naokionogawa.localinfo.jp/

생각전구 https://blog.naver.com/coolsaem


매거진의 이전글 풍경과 절묘하게 어울리는 쓰레기 그림, 에코 아트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시작하기

카카오계정으로 간편하게 가입하고
좋은 글과 작가를 만나보세요

카카오계정으로 시작하기
페이스북·트위터로 가입했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