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반병현 Apr 27. 2020

책 팔아서 차도 사고 집도 사고 결혼도 할 수 있을까?

코딩하는 공익

  "작가님, 마케팅용 카드뉴스가 나왔습니다."


  두근두근. 출판사에서 보내 준 첨부파일을 열어본다. 하, 참 일 잘 한다.



  "내가 너무 귀엽게 나왔는데?"


  친구에게도 보내 봤다.


  "미쳤다, 미화가 너무 심해! 실체화 실패야!"


  불x친구가 욕을 하는 걸 보니 잘 나온 디자인이 맞는 것 같다. 마음에 든다.


  오늘 오후쯤이면 온라인 서점에 책 정보가 쫙 뿌려질 것이다. 책을 팔아서 차도 사고 집도 사고 결혼도 할 수 있을까?


  소집해제(전역) 보다도 사실 책 출간이 더 기다려졌다. 몹시도 설렌다. 제발 시장에서 참패해 1쇄로 명맥이 끊어지지 않기를.


  그 와중에 브런치에서 알람이 왔다.


브런치 알람

  타이밍 재밌네. 하하.





매거진의 이전글 염치라는게 없는 '일부' 공무원들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