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이름없는스터디 Sep 13. 2021

이없스 비즈니스리뷰 9월호 - 라이브, 오프라인, 영상

*NBR = Noname Study Bussiness Review

    


*현업 마케터 커뮤니케이터 비공개 모임

#이름없는스터디의 2021년 9월 11일 스터디를 바탕으로 쓰였습니다.
(*당일 스터디는 온라인으로 실시되었습니다.)

이번 이름없는 스터디에서는 요즘 핫한 이슈를 모아 현업 마케터들의 생생한 이야기를 엮어 발제 및 토론을 진행해보았다.


* NBR 3가지 키워드

(1) 온라인 경험 (LIVE) : 실시간 커뮤니티, 생태계 안내서 by 박예림

(2) 오프라인 경험 (OFFLINE) : 롯데월드, 스타필드 코시국 극복기ssul by Sunny Ham

(3) 영상 제작 (VIDEO) : 직방의 홈런, 렉서스는 삼진아웃, 어차피 '알잘딱깔센' 못만들어요 by Seung Hur



1) 온라인 경험 (LIVE) : 실시간 커뮤니티, 생태계 안내서 by 박예림

카카오 라이브 커머스에서 근무하고 있는 박예림님의 라방과 같은 진행으로 생동감있게 라이브 커머스 세계를 경험해볼 수 있었다.


Q : 요즘 이슈가 되고 있는 라방은 무엇인가?

A : Live Streaming + E-Commerce  로, 실시간 동영상을 통해 상품을 판매하는 방송

     추가로, 실시간으로 궁금한 점을 해결하며 쇼핑을 해결해주는 방송을 말한다.


출처 : 서울경제

중국은 20년 기준 한화 172조 규모 (이커머스 시장내 8.9% 비중)로  라이브방송 커머스 시장이 크게 형성되어 있을 정도로 핫하다.


알고 있게지만, 우리나라의 1세대 라이브 커머스는 [티몬 라이브 방송]이다.

당시 1시간에 1억 판매고를 달성했다는 뉴스가 생기면서 파격적인 방송으로 업계에 회자가 되었던 티몬 라이브 방송 이후로, 최근에는 플랫폼 대기업들이 뛰어들만큼 유통업계이 하나의 화두로 자리매김했다.

출처 : 서울경제



저마다의 라이브 방송 서비스 특징은 다양하다. 누가 라이브방송을 잘하고 있을까?

박예림님의 대답은 "정답은 없다, 각자의 색이 다를 뿐" 이라고 한다.



그렇다면, 카쇼라(카카오쇼핑 라이브)만의 매력은 무엇인가?

1) 카카오톡이라는 전국민 채널 활용

2) 실시간 공감의 댓글 (카쇼러버와 찐리뷰어)

3) 설득하는 라이브


(2) 오프라인 경험(OFFLINE):롯데월드,스타필드 코시국 극복기ssul by Sunny Ham

롯데월드에서 콘텐츠 마케터로 근무하다 현재는 쇼핑 테마파크인 스타필드의 공간 마케팅을 진행하고 계시는 함선희님의 오프라인 코로나 극복기를 들어보자.

코로나19 사태의 국면은 잦아들지 않고 있다.

오프라인의 타격은 이루말할 수 없이 큰 상황임에도 사람들의 발걸음을 재촉하게 만드는 곳이 있으니, 바로 스타필드이다.

여행지보다 핫한 곳이라 불리는 스타필드는 어떤 노력으로 이 성과를 이루어냈을까?

스타필드는 3가지에 집중하고 있다고 한다.

"오프라인의 답은 고객관점에서의 매력있는 콘텐츠를
끊임없이 개발+계발 하는 것에 있다"
-공간마케터, 함선희-

1) 코로나 시국에 더 잘하고, 성장하고 있는 기업과 손을 잡는다


- 레고, 넷플릭스, 넥슨, 글로벌 IP게임사 등 코로나 시국에도 성장하는 기업들은 많다.

- 넥슨과 함께 만든 핑크빈 하우스, 글로벌 IP사와 함께한 굿즈스토어

- 넷플릭스 <오버더문>이나 크리스마스 콘텐츠 활용한 오프라인 이벤트

- 레고와 함께한 체험형 팝업스토어

2) 마케팅 맛집 SSG 등 다양한 계열사과 협업을 한다.

- 쓱데이는 한국판 광군제를 만들겠다는 정용진 부회장의 야심작

- 이마트의 가격경쟁력, 스타벅스의 브랜드력 외, 스타필드는 직접 보고 느끼고 체험하는 매력을 뽐낸다.

3)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새로운 시도를 한다

- 브랜드 자산을 잘 구축하고 있는 별마당 도서관 이벤트

- 졸업장 취소로 인해 큰 손실을 입은 하훼농가와 시집 판매량 확대를 엮은 사은행사


(3) 영상 제작 (VIDEO) : 직방의 홈런, 렉서스는 삼진아웃, 어차피 '알잘딱깔센' 못만들어요 by Seung Hur


영상 제작을 제대로 잘하고 싶은가? 그러면 이번 발제를 들었어야 한다.

찰나 프로덕션 대표 허승님은 흥미로운 영상제작의 생생한 이야기를 야구와 엮었다.


여기서 퀴즈!!! "알잘딱깔센" 의 뜻을 알아맞추보라!

바로 맞춘다면, 당신은 영상 제작의 핵심을 꿰뚫고 있는 전문가!!!


성공하는 영상 콘텐츠를 만드는 방법, 이른바 홈런을 치는 방법!!!

- 하나의 구질을 노려야 한다. 사례 )내집의 온도

- 직방이 승승장구 할때 싸이트의 4개 기능이 업데이트가 되었고 고객에게 알려야 하는 시점이 있었다.

- 이때 직방은 4개 기능 모두를 소구하는 것이 아니라 "VR" 콘텐츠 하나를 요청했다.

- 2030 타겟에 부합하는 "결혼" "취업"의 테마로 만든 영상콘텐츠는 반응이 폭발적이었고,

- 이후 프리퀄까지 만들게 되었다고 한다.  

[내 집의 온도-프리퀄] Ep3. 2년 만에 다시 연락 온 구썸남의 두 번째 고백 URL

https://www.youtube.com/watch?v=pRy8d3G1GQo


다음의 이야기는 아쉬운 콘텐츠 제작기이나, 실제 사례를 언급하게 되면 "찰나" 프로덕션의 향후 행보에 지장이 있을 수 있어 핵심만 요약했으니, 이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열심히 만들었지만 성과를 찾아볼 수 없는 경우, 이른바 파울 콘텐츠!!!

- 콘텐츠 제작의 명확한 목적은 있지만, 지역의 이권이 개입이 되거나

- 콘텐츠 자체의 품질보다 제작 콘텐츠에 관련된 의사결정자들의 명성 또는 체면을 더 생각할 경우


잘하려고 했지만 본전을 찾지 못하는 경우, 이른바 실책 콘텐츠!!!

- 새로운 시도를 해보고 싶은 실무진의 의도가 100% 반영

- 실무진의 만족도는 100%이나 대표님이 싫어하는 스타일

- 의뢰자와 의사결정자 생각이 일치 하지 않으면 본전을 찾기 힘들다.


여러 번의 기회가 있었지만 기회를 살리지 못한 경우, 이른바 삼진 콘텐츠

- 첫번째 요청 : PPT 스러운 영상이면 된다.

- 두번째 요청 : 후까시 이빠이 들어간 영상이면 된다.

- 세번쨰 요청 : 시간이 없으니 그냥 스케줄 맞출 수 있는 작업물을 만든다.


<찰나>가 제안하는 성공적인 콘텐츠 제작법


마지막으로, <알잘딱깔센>의 뜻을 공개합니다.

*이없스는 현업 마케터, 커뮤니케이터들의 커뮤니티로 격주 토요일 오전마다 진행됩니다.


- 발제자 : 카카오쇼핑라이브 박예림님, 스타필드 공간마케터 함선희님, 찰나 대표 허승님

- 글쓴이 : 김성호 (축적된 삶을 지향합니다.우곰이산 / https://blog.naver.com/kmb7873)  






작가의 이전글 123명 마케터에게 묻다. 인하우스 vs. 에이전시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