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양준철 Apr 23. 2021

인생은 하나의 무대

할아버지가 아빠에게 해주셨던 말

아빠가 중학생 때 할아버지가 해주셨던 이야기인데 세기가 변해도 적용될 수 있는 이야기 일 것 같아.


아들아 인생은 하나의 무대란다

인생이란 무대에는 다양한 작품이 오르는데 모든 작품에는 주연과 조연이 있는가 하면 이들이 무대에 오르게 뒤에서 도와주는 이들이 있단다

아빠가 살아온 세월을 돌아보면 어린 시절부터 자기만의 유니크한 캐릭터를 구축한 사람들은 무대에 오르는 주연이나 조연이 되지만 자기만의 캐릭터를 구축하지 못한 사람들은 무대에 오르고 싶어도 오르지 못하고  머무르게 되는 걸 보았어

아빠는 너가 너만의 캐릭터를 구축해서 인생이라는 무대에서 한 번쯤은 주연이나 조연이 되어볼 수 있길 바라


아빠는 할아버지의 말씀을 듣고 세상을 바라보는 눈을 조금 달리 해보려고 했어. 


유니크한 캐릭터를 구축하기 위해서는 남과 다른 생각을 하고 도전을 해야 한다고 생각했고, 아빠가 도전해야 하는 생각이 무엇인지 고민하면서 크게 3가지 도전을 하기로 했어


1) 대학 진학을 신경 쓰기보다는 기술을 배우고 경력을 쌓자 

2) 다른 사람들을 짓밟고 올라서려고 하기보다는 돕는 것을 통해서 성장하자 

3) 모르는 것을 부끄럽게 생각하지 않고 많이 묻고 배우며 살아가자 


아빠가 중학생 때는 대학을 진학하지 않는 것은 인생의 큰 낙오가 되는 것처럼 이야기했었고, 경쟁에서 승리해야 한다는 이야기가 만연했고, 모르는 것은 약한 것처럼 이야기하곤 했었어. 


학교 공부보다 아빠가 좋아했던 리눅스와 PC통신 그리고 인터넷이 그 당시에는 많은 사람들이 사용하지 않던 거라서 사용하는 사람들의 교류가 활발하던 때였고 어린 나이에 같은 것에 관심을 갖는 것을 본 많은 어른들이 아빠에게 많은 가르침을 주셔서 기술적으로 지식적으로 많이 성장할 수 있었고,


고등학교 시절 두 번의 창업에 도전해서 실패했을 때 부끄러워하지 않고 실패를 분석하고 배우려고 했던 노력은 아빠가 우리나라의 큰 인터넷 기업들의 직원으로 일하면서 사업에 대해서 여러 가지를 배울 수 있는 기회들을 주었고, 


직장생활을 마치고 세 번째 사업을 하면서 여러 가지 시행착오를 겪어가는 내용을 공유하려고 노력했더니 여러 선배님들을 통해서 아빠에 역량에 비해서 만날 수 없었던 많은 사람들 곁에서 활동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졌어. 


인생의 무대에 주연이나 조연이 되라는 것은 '유명한 사람' 이 되라는 이야기를 하는 것이 아니야 세상에 있는 많은 사람들 사이에서 금방 한눈에 구분될 수 있는 '너만의 캐릭터' , '너 자신'이 되고자 노력한다면 그것만으로 세상에서 주어지는 것들이 많이 있을 수 있다는 이야기야


할아버지와 아빠가 30살 차이가 나고 아빠와 네가 34살 차이가 나니까 할아버지와 네 나이 차이가 60년이 넘는데도 불구하고 할아버지가 말씀해주신 이 말은 아직까지도 맞는 이야기인 것 같아. 


네가 성인이 되기까지 아빠가 네가 너만의 캐릭터를 구축하고 너 자신이 될 수 있게 뒤에서 많이 도와줄게


2021.04.23

아빠가

매거진의 이전글 아들에게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시작하기

카카오계정으로 간편하게 가입하고
좋은 글과 작가를 만나보세요

카카오계정으로 시작하기
다른 SNS로 가입하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