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포스트이십일 Feb 06. 2020

‘퍼스널 컬러 진단으로 우리의 미래를 화창하게’


[포스트21= 씨앤에스퍼스널컨설팅 신남진 대표]

 


4차 산업혁명 시대가 예고됐다. 세상은 개성이 강하고 독창적이며 창의적인 인재를 찾고 있다. 차별화된 매력을 보유한 사람이 되기 위한 첫 번째 관문. 자신만의 퍼스널컬러를 찾는 것이다.

    

자신이 원하는 분야에서 마음껏 능력을 뽐내는 인재들이 쥐고 있는 성공 열쇠. 그들의 공통점은 신뢰감 넘치는 이미지를 가지고 있는 것이다. 당당하게 자신을 드러내고 표현하지 못하면 취업도, 성공도 멀어질 수밖에 없다.     


원하는 목표를 달성하고 싶다면 자신의 변화를 가져보자. 자신의 강점과 매력을 돋보이게 해주는 퍼스널컬러를 진단하고 이를 통해 자신감과 신뢰감을 주는 이미지를 만들어 보자.     


자신의 아름다움을 찾아보자  


재학생과 취업준비생, 제2의 인생을 계획하는 시니어까지 모두 같은 고민을 한다. 면접을 보거나 사업체와 미팅을 할 때 좋은 이미지를 주고 싶다는 바람이 있다. 아무리 실력이 우수해도 보이는 모습에 따라 성과는 달라질 수 있다.     


현대사회는 개성과 아름다움을 표현하는 시대이다. 매력을 돋보이게 해주는 의상, 메이크업, 헤어 등 연출하는 방법을 알고 신체 피부색을 잘 표현하는 퍼스널컬러를 선택하면 더 나은 결과를 얻을 수 있다.     


자신의 컬러와 스타일을 찾아보는 퍼스널컬러. 스타일, 뷰티 등의 컨설팅으로 가능하다. 퍼스널컬러와 관련 교육, 이미지메이킹 교육 등으로 자신의 아름다움을 발견한 이들이 많다.  

   

취업준비생, 기업인 CEO, 정년퇴직 후 재취업이나 창업을 준비하는 시니어층, 경력 단절된 중년층 등 이들은 새로운 인생의 출발점에 서 있다.    

 

이를 통해 고객은 자신감을 가지고 자신을 사랑하며 성공적인 사회생활을 할 수 있는 것이다. 자신에게 맞는 컬러를 찾아 메이크업, 스타일을 쉽게 연출할 수 있도록 교육하면서 내면적인 아름다움을 되찾아 준다.

     

사람은 누구나 내면의 아름다움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정작 그 아름다움을 찾지 못해 행복하지 않은 삶을 사는 사람들이 많다. 내면의 장점을 더 잘 보이도록 꺼내주고 조화롭게 배치해 더 돋보이게 한다.   

      

이 과정에서 의뢰자는 치유되고 좋은 에너지를 받는다. 내면과 외면의 아름다움을 동시에 찾아주는 맞춤형 컨설팅 영역을 개척하고 있다. 본인은 패션 디자인(의류학과)을 전공했고 대기업에 취업해 패션 디자이너로 활약한 이력을 십분 살리고 있다.    

 

대중적인 브랜드를 다루면서 일벌레처럼 바쁘게 살았지만 건강의 호전을 위해 잠시 휴식기를 맞이했다. 그때 성신여자대학교에서 패션 강의 제의를 받았다.   

  

다른 사람과 교류하는 일에 흥미를 느끼면서 영역을 확장하고자 대학원에 진학했다. 패션산업을 전공했고 색채 기획을 공부하면서 새로운 길을 발견했다.  실무와 학문의 브릿지 역할에 도전하게 됐다. 평생 재미있게 일하고 싶다는 생각을 계기로 씨앤에스퍼스널컨설팅을 창업했다.   

 

나의 재능을 지속적으로 발휘하고 발전시키면서 동시에 사회에 긍정적인 의미를 전하고 싶었다.  교육과 사업의 가교 역할을 하게 되리라곤 꿈에도 몰랐지만, 딸과 떠난 유럽여행에서 영감을 받아 씨앤에스퍼스널컨설팅을 오픈했다.

     

특히 시니어층, 중년층에게 꼭 필요하지만 많이 알려지지 않은 컬러, 스타일, 뷰티를 아우르는 패션 컨설팅을 널리 알리자는 목표를 세웠다.

    

지금은 메이크업 국가자격증 색채전문가 인증, NPO 퍼스널컬러 국제자격증 등 실무 이론에 정통한 전문가를 지향하고 있다. 최근에는 ‘퍼스널컬러 베스트톤 컬러카드’를 개발했다.   

   

어머니의 친구분을 컨설팅한 사례가 기억에 남는다. 이를 통해 나는 ‘왜 이 길에 들어섰는지’를 여실히 알게 됐다.  표정이 너무 슬퍼 보였고 주름이 깊게 자리 잡은 얼굴에서 고단한 삶을 짐작했다. 내가 보기에는 아름다움이 매우 깃든 얼굴이었다.     


아름다움을 잘 표현하고 관리할 수 있는 메이크업 방법과 화장품을 추천했고 그 후 변화 된 이미지의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 지금도 기뻐하는 어머니 친구분의 모습을 잊을 수 없다.    

  

나는 세상에 주는 희망 에너지를 널리 알리고 싶고 50대 이후 삶의 재미를 잃은 시니어를 위한 뷰티 컨설팅 전문가 또한 육성하고 싶다. 퍼스널컬러로 자신에게 맞는 스타일을 찾으면 인생에 핑크빛 바람이 불기 때문이다.          

작가의 이전글 펭수가 ‘어른이’에게 던지는 메시지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