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한성국 Sep 16. 2016

우리가 몰랐던 하이네켄의 5가지 비밀

#1 Heineken ‘지식인들과 예술가들이 가볍게 즐기는 술’

첫번째 비밀, 하이네켄은 1년에 2500만 HL를 소비한다!

137년 유구한 역사를 가지고 있는 하이네켄은 현재 176개국에서 소비되며, 세계 시장을 리드하는 프리미엄 맥주 브랜드로 잘 알려져 있다. (1년에 2500만 HL를 소비한다)

이것을 잔으로 환산하면 무려 100억 잔이 넘을 만큼 세계인의 사랑을 받고 있는 맥주가 바로 하이네켄이다. 자칭 타칭 전 세계인이 좋아하는 맥주 브랜드 하이네켄은 네덜란드가 낳은 맥주 판매량 4위 브랜드 순위3위에 해당되는 정통 네덜란드 맥주 브랜드다.


두번째 비밀, 하이네켄은 챔피언스리그의 공식 후원사다!

하이네켄은 UEFA 챔피언스 리그의 대표적 투자 브랜드로 특히, 유럽인이 가장 사랑하는 스포츠의 정점이라 해당되는 챔피언스리그의 공식 후원사다. 챔피언스리그가 시작하며 웅장하게 울리는 음악이 바로 하이네켄을 연상하게 한다니, 유럽축구는 하이네켄이라 생각해도 무방하겠다.

하이네켄은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인 레알마드리드, AC밀란의 경기를 놓치고 싶어하지 않는 남성들의 마음을 이용한 몰래카메라 같은 형식의 광고를 진행하여 더 유명세를 탔다. 어쨌든 하이네켄은 축구를 사랑하는 유럽인이라면 의리로라도 찾아 마셔야할 맥주가 바로 하이네켄이다.


세번째 비밀, 하이네켄은 1864년 23살 청년이 만든 브랜드다!

헤르하트 에이드리안 하이네켄은 1864년 23살이 되던 해 어머니에게 융통한 돈을 가지고 맥주 사업에 뛰어 들었다. 당시 네덜란드에서는 40도가 넘는 증류주인 진(Gin)이 유통되고 있었고 맥주 양조기술이 상대적으로 발달하지 못한 상황이었다.

맥주는 독일이라는 것이 괜한 설이 아닌것을 증명하는 역사 사실이 등장하는데 하이네켄은 양질의 맥주를 제조하기 위해 독일의 하면발효 방식을 적용하여 '라거'라 칭해지는 현재의 맥주를 생산하기 시작했다.당시 하이네켄은 '지식인들과 예술가들이 가볍게 즐기는 술'이라는 슬로건을 가지고 사업을 확장하여 큰 성공을 거두게 된다.


네번째 비밀, 광고에 집중하면서 지금의 하이네켄의 기반을 만들다!

1950년대 광고사업의 적극적 투자를 위해 브랜드 로고를 변경하였는데 현재에도 사용되는 로고가 웃는듯하게 보이는 삐딱한 알파벳 'e'의 등장은 그때 부터였다. 현재 하이네켄은 다른 어떤 회사보다 창의적이고 지속적인 마케팅 사업을 펼쳐 그 기반을 단단히 하고 있는데 인재채용에 관한 아이디어 또한 하나의 마케팅 사업에 적용시킨다는 그들의 생각을 보면 이해가 쉬울듯 하다.

현재의 하이네켄은 책임감 있는 음주문화를 적극 권장하는데 이를 표방하기 위해 회사의 직원 채용 또한 그렇게 해당된다는 그들의 모토를 사람들에게 보여주는 마케팅법이다.


다섯번째 비밀, 하이네켄의 빨간별은 매직을 상징한다!

빨간 별(Red Star)은 하이네켄의 정통성을 상징한다. 5개의 꼭짓점은 각각 ‘불, 땅, 물, 공기, 마법’을 뜻하는데, 이는 하이네켄의 자부심, 품질과 세계화를 나타낸다. 하이네켄은 빨간 별이 맥주가 만들어지고 소비자들이 마실 때 ‘마법’과 같은 일이 일어난다는 것을 상징한다고 한다.

이 빨간 별은 하이네켄과 타 맥주 브랜드와의 차이를 보여주며,  언제 어디서든 하이네켄임을 알아볼 수 있는 상징이 되고 있다. 원래 빨간 별(Red Star)은 중세시기에 유럽의 맥주 생산 업자들은 청결함의 표시로 그들 문 위에 걸어놓았고, 맥주 품질이 ‘우수’하고 뛰어난 맥주의 질을 보증해주는 마술 같은 힘을 가지고 있음을 의미했다고 전해진다.



하이네켄은 우리 생활 속 즐거움의 친구이자 매년 창의적이고 다양한 마케팅 사례로 화두 될 정도로 친숙하면서 즐거운 이미지를 가지고 있다. 하이네켄은 단순히 맥주를 잘 만드는 것을 넘어 자신의 브랜드 가치를 제품을 구매하는 소비자에게 하이네켄만의 철학을 전하고 있다.

1864년 부터 하이네켄은 ‘지식인들과 예술가들이 가볍게 즐기는 술’ 이라는 슬로건을 지금까지 이어오고 있는 것이다. 이는 단순히 매출 증대보다 더 중요하며, 하이네켄은 이를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브랜드이다. 

(#1 UNIV BARND - Heineken)

이전 06화 날 것 그대로의 브랜딩, LUSH를 알아보자!
brunch book

현재 글은 이 브런치북에
소속되어 있습니다.

우리가 몰랐던 브랜드의 비밀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