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브런치팀 Sep 04. 2019

"세상에 단 하나뿐인
브런치북이 발간되었습니다"

브런치북 만들기 이용 방법 안내



우리는 원작이 가지는 힘을 믿습니다.

모든 글은 작가로부터 시작됩니다. 작가는 내용의 기획부터 퇴고에 이르는 긴 과정을 직접 해냅니다. 그리고 글을 모아 작품을 냅니다. 세상에 처음 나온 초판 작품은 작가 스스로 완성한 고유한 '원작'의 가치를 지니게 됩니다. 초판의 형태는 각기 다를 수 있습니다. 누군가에게는 원고지로 혹은 온라인 파일로, 또 누군가에게는 그림으로. 브런치에서는 '브런치북'이 당신의 원작이고, 초판입니다.



글을 연재하다가, 작품을 완성할 시점이 되면 브런치북을 떠올리세요.

작가는 마침표를 찍는 순간을 알고 있습니다. 브런치에서 연재하던 글을 모아 한 권의 작품으로 완성하고 싶을 때, 지금 쓰던 글을 완결하고 다른 이야기를 시작하고 싶을 때 브런치북을 만들어 보세요. 브런치북으로 재탄생하는 순간, 당신의 이야기는 멈춘 것이 아니라 완성한 것이 됩니다. 멈추지 말고, 작품으로 완성하세요. 






브런치북, 이렇게 만들어보세요. 



step 1. 브런치에 글쓰기

우선, 당신의 아이디어를 글로 펼쳐보세요. 작가로서 더 쓰고 싶은 주제의 글, 독자의 반응을 얻은 글을 떠올리며 구체적인 글 발행 계획을 세워보세요. 유사한 주제의 글을 매거진으로 연재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글이 10편 이상 모이면, 하나의 섬세한 기획물로 다듬을 준비를 시작할 수 있습니다. 



step 2. 브런치북 만들기의 시작: 작품의 기획 의도를 구체화하기

어떤 작품을 세상에 선보이고 싶으세요? 내 작품을 전달력 있게 완성할 수 있도록 기획 의도와 주제를 선명하게 다듬어 보세요. 기획 의도를 구체화하면 어떤 글을 브런치북에 담으면 좋을지, 어떤 글을 더 써야 할지 자연스럽게 떠올릴 수 있을 거예요. 그 시작부터 브런치북이 함께합니다. 

PC '브런치북 만들기' 화면


'브런치북 만들기' 첫 화면에서 작품의 제목, 표지, 소개, 추천 대상을 표현하세요.

마치 한 권의 책처럼, 작품의 개요를 작가의 의도대로 표현할 수 있습니다. 어떤 독자에게 이 작품을 전하고 싶은지, 어떻게 소개하고 싶은지 표현하는 과정에서 작품의 기획 의도를 뾰족하게 다듬어 보세요. 한 번에 완성하지 않아도 괜찮아요. 브런치북을 정식으로 발간하기 전까지 내용을 저장하고 수정할 수 있습니다. 발간 후에도 제목, 표지, 소개, 추천 대상은 편집할 수 있습니다. 

· 새로운 브런치북 만들기: PC > 작가님의 프로필 > '작품' 탭 > '브런치북 만들기' 버튼 
· 발간 전 저장된 브런치북: PC > 작가의 서랍 > '작품' 탭




step 3. 브런치북 목차 구성하기

기획 의도에 맞게 목차를 구성합니다. 브런치북 만들기 첫 화면에서 '목차 구성하기' 버튼을 눌러 보세요. 그동안 작가님이 쓴 글 중 선별하여 목차를 만들 수 있습니다. 목차의 순서는 의도대로 재배열 할 수 있습니다. 단, 브런치북은 완성 작품이므로 발간하면 목차 순서 편집은 불가능하니 신중을 기하세요.


PC '브런치북 목차 구성하기' 화면


1) 챕터 추가: 목차를 짜임새 있게 챕터별로 구분하여 구성력을 더하세요. 

브런치북 제목 아래 '챕터 추가'를 누르면, 챕터를 만들 수 있습니다. (최대 10개)

챕터를 만든 후 목차에 글을 담아도 되고, 글을 먼저 넣고 나중에 챕터를 추가해도 됩니다.

단, 브런치북 발간 후에는 챕터를 추가·제거할 수 없으니 유의해 주세요. (챕터명은 수정 가능)


2) 목차 구성하기: 마우스로 글을 끌어 담으면, 간편하게 목차 완성!

그동안 쓴 글은 오른쪽 글 목록에 모여 있습니다. 매거진에 속한 글만 따로 모아 볼 수도 있습니다.

글을 선별하여 왼쪽 목차 영역으로 글을 끌어 담으면, 간편하게 목차를 만들 수 있습니다.

여러 개의 글을 선택해서 한 번에 옮겨 담을 수도 있어요.

목차의 글과 챕터 간 순서도 마우스로 간편하게 조정할 수 있습니다.

여러 개의 브런치북을 만드셨나요? 오른쪽 글 목록에서 '담을 수 있는 글만 보기'를 누르면 브런치북 목차로 구성할 수 있는 글만 구분하여 볼 수 있습니다. 


3) 권장 분량 그래프: 총 20화, 60분 이하로 독자의 마음을 사로잡으세요.

독자가 처음부터 끝까지 브런치북을 완독할 수 있도록 권장 분량을 제안합니다.

목차는 최소 10화 ~ 최대 30화로 구성할 수 있으며, '읽는 시간'도 계산해 드립니다.

목차에 글을 담을 때마다 그래프로 체크해 드리니 권장 분량을 참고하여 브런치북을 완성해 보세요.

회차별 읽는 시간과 브런치북의 총 읽는 시간을 독자에게도 표시하고, 작품을 읽던 지점부터 다시 볼 수 있도록 '이어 읽는' 감상 환경을 지원합니다.


4) 완성 전 '미리 읽어보기'

목차를 완성했다면, 화면 상단의 '미리 읽어보기' 버튼을 눌러 목차 순서대로 글을 읽어보세요. 

글 내용을 수정하고 싶다면, 본문으로 이동하여 편집해 주세요. 발간 후에도 오탈자 수정은 가능합니다.




step 4. 브런치북 발간하기

브런치북 목차와 개요를 완성하셨나요? 이제 브런치북을 발간해 보세요. '다음 단계' 버튼을 누르면 브런치북의 대표 키워드와 주소를 설정할 수 있습니다. 모든 준비를 마쳤다면, '발간하기'를 눌러 작가님의 작품을 세상에 선보이세요!




step 5. 브런치북, 발간 전 꼭 기억해 주세요!

브런치북은 '완성 작품'입니다. 활자가 마치 종이에 인쇄되듯, 최종 발간할 때까지 완성하는 것에 집중하세요. 


1) 브런치북 발간 후 편집 및 변경할 수 없는 것

목차의 글 순서 조정 및 추가·제거를 할 수 없습니다.

목차에 챕터를 새롭게 추가하거나, 제거할 수 없습니다. 

브런치북 목차에 속한 글을 다른 매거진이나 새로운 브런치북으로 옮길 수 없습니다.

브런치북 목차에 속한 글을 삭제하거나, 발행 취소할 수 없습니다. (브런치북 삭제 후에는 가능)

브런치북의 주소를 변경할 수 없습니다.


2) 브런치북 발간 후 편집 및 변경할 수 있는 것

브런치북의 제목, 표지, 소개, 추천 대상, 브런치북 키워드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목차의 챕터명은 수정할 수 있습니다.

목차에 속한 글의 오탈자 및 본문 내용은 편집할 수 있습니다. 단, 브런치북을 발간하면 독자는 첫 화부터 글을 읽기 시작합니다. 중간에 내용이 바뀌지 않도록 최대한 완성된 상태로 브런치북을 발간해 주세요.

발간 후 브런치북 정보 변경하기: PC > 브런치북 > 표지 우측 상단 더보기(:) 버튼 > '정보 변경' 버튼


3) 브런치북으로 글이 이동하면서 유지되고 바뀌는 것

다른 매거진에 속해있던 글은 매거진에서 → 브런치북으로 이동됩니다. 

글의 소속만 바뀌고, 글 주소·댓글·라이킷·공유수는 그대로 유지됩니다.

저장글·발행취소글을 목차에 추가하셨나요? 브런치북을 발간하면, 글이 모두 공개 발행됩니다.


4) 브런치북을 발간하면

새 글 알림처럼 구독자에게 앱 알림이 발송됩니다.

브런치북은 완독을 위해 '라이킷' 할 수 있으며, 라이킷 목록의 '브런치북' 탭에 보관됩니다. 


5) 브런치북을 삭제하면

브런치북의 개요 및 통계 정보는 삭제됩니다. 글은 소속이 없는 발행글 상태로 프로필 글 탭에 남아있습니다.

삭제한 브런치북의 목차에 포함됐던 글로 새로운 브런치북을 만들 수 있습니다. 


6) 발간하지 않고 저장한 브런치북은 '작가의 서랍'에

발간 전 브런치북은 PC 작가의 서랍 '작품' 탭에 저장됩니다.

저장한 브런치북을 편집·발간하기: 작가의 서랍 > 브런치북 클릭 > 표지 우측 상단 더보기(:) 버튼 > '정보 변경' 버튼


(기타) 브런치북 도움말 더보기: https://cs.kakao.com/helps?service=54&category=473&locale=ko







글을 연재하다가, 작품을 완성할 시점이 되면 브런치북을 떠올리세요. 다른 사람의 손을 거치지 않고 스스로 완성한 것이어서 더 새롭고, 소중하고, 그래서 더 힘이 있는 그런 작품을 만들어 보세요. 멈추지 말고, 완성하세요. 당신의 원작이 명작이 될 수 있습니다. 브런치북으로 당신의 작품을 완성하세요.



함께 읽기 좋은 글

https://brunch.co.kr/@brunch/180


https://brunch.co.kr/@brunch/220



매거진의 이전글 브런치에서 당신의 작품을 완성하세요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