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LSH Oct 30. 2020

부위별 빈티지 액세서리 장식하기

대를 이어가는 엄마의 진주 목걸이

대를 이어가는 엄마의 진주 목걸이


시작은 역시 진주 목걸이 었다. 활용도가 높은 진주는 결혼식부터 장례식까지 모든 경조사에 어울리는 아이템이다. 어릴 때는 진주가 올드해 보여서 착용하지 않았다. 그러다 장례식장에서 만난 어느 귀품 있는 여사의 진주 귀걸이가 눈에 들어오는 순간이 내게도 왔다.


나는 딱히 금속 알레르기가 있는 것도 아니어서 어릴 때는 그냥 예쁘면 아무거나 상관없이 착용했었다. 그러다 엄마의 화장대를 정리하며 엄마의 진주 목걸이를 받았다. 장례식장에서 본 어느 여사의 진주 귀걸이가 생각이 났다. 내 돈 주고는 사고 싶다는 생각을 해본 적 없던 진주였는데 엄마의 오래된 진주 목걸이를 받으니 그게 또 예뻐 보이더라. 결혼을 하고 나서 시어머님으로부터 금 귀걸이를 선물 받았다.


한번 쓰다 버리는 액세서리도 있지만 이건 어디서 산 것, 이건 누구한테 받은 것, 사연이 있는 아이템이니 더 소중해졌다. 시대가 지나도 간직하고 싶어 지는 것들에 대해 생각해보게 되었다. 그래서 나는 지금도 나중에도 여전히 아끼고 애정을 주는 그런 액세서리를 가지기로 했다.




빈티지 액세서리 어떻게 장식할까?


액세서리는 화장이나 옷을 입는 것만큼이나 중요한 치장의 하나로 여겨졌다. 그만큼 사람들은 저마다의 라이프스타일과 취향에 따라 즐겨하는 패션 액세서리가 있을 것이다.  나 같은 경우는 반지는 전혀 착용하지 않았지만 귀걸이는 꽤 좋아한다. 목걸이는 탈부착이 귀찮아 손이 잘 가지 않았지만 모자나 스카프는 꽤 즐기는 편이다.


패션 아이템은 정말 많고 다양하다. 액세서리의 종류나 소재로도 나눌 수 있지만 내 몸을 치장하는 부위별 아이템을 나눠서 안내해보려고 한다.




1.얼굴 주변을 장식하려면

얼굴 주변은 머리에 올리는 모자나 헤어 장식부터 외모를 1.5배는 더 빛나도록 해준다는 귀걸이, 그리고 목에 걸어 얼굴을 환하게 하는 목걸이까지 다양하다.


모자

빈티지 무드를 연출하는데 빠질 수 없는 아이템은 역시 베레모.

모자에도 수많은 종류가 있겠지만 베레모는 그 어떤 모자들보다 낭만적인 아이템이다. 다소 튈 수도 있는 플로피 햇이나 페도라보다 허들이 낮은 베레모를 쓰며 프렌치 감성을 더해보자.


헤어 장식

헤어핀부터 헤어밴드, 반다나까지 헤어 장식에는 여러 아이템이 있을 수 있겠다. 쉽게 접근할 수 있는 패턴은 역시 리본이나 도트가 되겠고, 진주나 큐빅 같은 라인스톤으로도 올드 패션을 연출할 수 있다.


귀찌 / 귀걸이

귀찌는 요즘에는 찾기도 힘든 아이템이지만 빈티지 제품 중에서는 정말 쉽게 구할 수 있는 액세서리 중 하나이다. 나도 빈티지 아이템을 알고부터는 귀걸이보다는 귀찌를 더 선호하게 되었는데 탈부착이 쉽고 , 더 청결하게 느껴져서이다. 아주 오래된 귀걸이라 귀에 걸기 찝찝하다면 브로치로도 활용할 수 있다. 나도 한쪽만 남은 아까운 귀걸이들은 버리지 않고 브로치로 사용한다.


목걸이

목걸이는 굳이 사지 않더라도 좋은 펜던트를 만난다면 펜던트에 줄을 연결해 커스터마이징 해도 좋다.

빈티지 목걸이 중 자주 볼 수 있는 로켓 목걸이라는 게 있다. 뚜껑을 열고 닫아서 소중한 사진이나 물건을 보관하는 건데, 이런 로켓 목걸이는 인테리어 아이템으로도 소중한 사람에게 주는 선물용으로도 좋다.

목걸이와 귀걸이 세트 제품은 격식 있는 자리에서 포멀하고 고급스럽게 연출할 수 있다.




2. 몸을 장식하려면

스카프나 핸드백, 부채처럼 몸에 지니고 다니며 실용적으로 활용하는 아이템이 많지만 브로치같이 오로지 미적인 목적의 아이템도 있다.


스카프

목에 두르는 건 물론, 가방 핸들에 둘러도 좋고 헤어밴드로도 활용할 수 있다. 작은 사이즈의 반다나나 트윌리 같은 제품부터 몸 전체를 두르는 숄이나 스톨도 있다. 컬러풀한 색이나 화려한 패턴의 아이템은 포인트 패션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명품 스카프가 하나 정도 있는 것도 좋지만 저렴한 가격으로 다양하게 구매해 코디네이트해도 좋다.


브로치

올드해 보일 수도 클래식해 보일 수도 있는 패션 아이템. 상의 쟈켓의 가슴 폭 옷깃에만 착용하지 말고 벨트나 모자, 가방 등에 활용하면 여러 용 도로 쓰일 수 있다. 앞서 말했듯이 짝을 잃은 귀걸이를 브로치로 활용해도 좋다. 빈티지 브로치에 빠질 수 없는 카메오 브로치는 하나 정도 가지고 있으면 어느 코디에나 착용할 수 있는 만능 패션 아이템이 된다.


핸드백부터 토트백, 숄더백, 클러치백까지 할 말이 너무 많은 아이템. 가죽 백부터 실로 한 땀 한 땀 만든 니들 백까지 소재도 다양하다. 초고가의 명품백은 빈티지라고 해서 가격이 내려가지 않고 그 가치를 이어가고 있다.


부채

요즘에는 여름 실용 소품이지만 과거에는 얼굴을 가리거나 대화를 나눌 때 활용하기도 했다. 동서양을 막론하고 다양한 디자인의 빈티지 아이템을 발견할 수 있다.




3. 손 주변을 장식하려면 

얼굴만큼이나 손도 몸에서 자주 노출시키는 부위이다 보니 예로부터 손 주변도 화려하게 장식했다. 반지, 팔찌, 손목시계와 장갑까지


반지

가장 찾기 어려운 빈티지 아이템 중 하나.

사람 손가락 사이즈라는 게 브래지어 사이즈만큼 다양하니까 원하는 디자인의 반지를 찾았다고 해서 내 손가락에 맞는다는 보장은 없다. 그래서 빈티지 반지는 엄지부터 소지까지 내 손가락에 맞는 사이즈가 하나라도 있다면 그건 내 사이즈이니 사두는 게 좋다.

팔찌

손목을 화려하게 장식하는 아이템으로 하나만 하기보다는 여러 개를 착용하는 게 보통이다. 금이나 은 소재도 좋고, 이 소재에 원석이나 라인석을 섞은 제품들도 예쁘다. 나무나 플라스틱을 이용한 뱅글 팔찌 또한 60년대 히피 스타일로 빈티지스럽다.


손목시계

시계 또한 고가의 명품 브랜드부터 저렴한 빈티지 와치까지 가격과 디자인이 천차만별인 아이템이다. 본인의 지갑 사정에 맞게 합리적으로 구매해 내 손목에 맞게 길들이자.


장갑

겨울에 주로 사용하는 스웨이드나 가죽, 털장갑이 주 아이템이지만 웨딩 소품이나 촬영 소품으로도 활용할 수 있는 레이스 장갑도 예쁘다.





빈티지 입문자를 위한 팁



투머치보다는 미니멀로

모든 패션 아이템이 그렇듯 빈티지 액세서리 또한 종류도 다양하고 소재도 다양해서 뭐부터 시작해야 할지 모를 수도 있다. 뭐든 그렇겠지만 이것저것 예뻐 보인다고 다 착용해버리면 몸 전체가 시끄럽고 투머치 해진다.

크게 얼굴, 몸, 손으로 나눈 뒤 각 부위별로 한 번에 두 개 이상의 아이템을 걸치지 않도록 정해 본다. 간단하지만 쉽게 코디네이트를 완성시킬 수 있을 것이다.



천연석은 차근차근 , 시작은 라인스톤부터

주얼리에는 크게 파인 주얼리와 커스텀 주얼리로 나뉜다. 다이아몬드, 에메랄드, 루비, 등과 같은 천연 보석이나 진주, 호박, 금, 은 등 고급 소재로 제작한 파인 주얼리와 유리를 깎아 만든 크리스털 라인스톤이나 모조 진주, 도금, 합금, 도자기 등 실용적인 소재를 사용한 커스텀 주얼리가 있다. 까르띠에나 쇼파드 등 파인 주얼리를 취급하는 브랜드도 있지만, 우리가 흔히 만날 수 있는 빈티지 주얼리는 샤넬, 디올 등 명품 브랜드를 포함해 대부분이 커스텀 주얼리다. (커스텀 주얼리라도 물론 이런 명품 브랜드에서 나온 건 고가이다.)


코코샤넬조차 보석들로만 치장하는 건 과하고 촌스럽다며 진품과 모조품을 섞어서 연출하라고 했다. 우리도 더 합리적으로 가보자. 내 눈에 예뻐 보이는 커스텀 주얼리로 빈티지 주얼리에 눈을 떠보자.



카메오 아이템 하나쯤은

빈티지 액세서리를 파다 보면 카메오로 된 아이템을 놓칠 수 없게 된다. 카메오란 여성의 얼굴(대체로 옆모습)을 조각해 세공한 것으로 브로치, 귀걸이, 목걸이 등 다양한 패션 아이템으로 만나볼 수 있다. 카메오 아이템 하나만 착용해도 그 순간 바로 빈티지 무드를 연출할 수 있을 것이다.













눈호강하는 외국 빈티지액세서리 인스타그램

외국의 빈티지 액세서리 인스타그램을 보고 있으면 스타일링이나 디자인을 참고할 수도 있다.


@lillicoco

다양한 색감과 소재의 빈티지 주얼리가 많다.

키치 한 스타일부터 럭셔리 스타일까지 다양하다.


@lancastrianjewellers

3대째 이어져오는 영국의 앤틱 주얼리샵

반지가 많고, 파인 주얼리의 고가 제품이 많다.


@ladywhitesvintage

빅토리안 시대부터 50년대까지의 빈티지 패션 아이템을 소개한다.  


@thekovencourt

다크 한 스타일의 주얼리들도 만나볼 수 있다.

주인 할머니가 종종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이것저것 소개해주신다.


@oldmine_jewelry

금, 은 등 금속 소재가 많다


@the_curio_

고가의 파인 주얼리가 많지만 구경하는 재미가 있다.


@fetheray.jewels

영국의 앤틱 주얼리 제품, 특히 반지가 많다. 파인 주얼리의 고가 제품이 많다.

이전 05화 돌고도는 빈티지 패션의 역사
brunch book

현재 글은 이 브런치북에
소속되어 있습니다.

빈티지라이프 시작하기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