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강아지 건강
by 좐네강아지 Sep 13. 2018

중성화가 개에게 미치는 영향(암컷)

 Spaying (ovariohysterectomy) 은 수술적 방법으로 자궁 내의 난소, 즉 암컷의 에스트로겐과 프로게스테론을 생성하는는 난소를 적출해내는 것입니다. 에스트로겐과 프로게스테론의 수치는 낮아집니다.  생리주기에 에스트로겐과 프로게스테론의 중요한 수치 변화는 임신한 암컷의 행동에 영향을 끼칩니다.(암컷의 성적 이형성) “에스트로겐이 증가하는 짧은 시간 동안, 프로게스테론은 순환에 남아 2달 후의 생리에 대해 뇌에 영향을 주고 행동에 영향을 끼칩니다. 가장 일반적 행동은 임신, 보금자리 만들기, 가드, 젖 만들기와 관련이 있습니다."(Fogle, 1990, p. 54)

 

 가장 현저한 문제가 발생하는 것은 개가 모성본능으로 guard를 할 때입니다. 다른 문제들은 자극을 수반하고 다른 개들과의 마찰로 에너지를 소모하는 것입니다. 생리 중 암컷의 소유욕은 호르몬적인 guarding입니다.


 테스토스테론의 부족과 자궁 안의 뇌를 웅성화 하는 암컷은, 암컷의 뇌구조를 유지합니다. 암컷 수컷 모두 암컷 수컷 행동의 뇌구조로 시작합니다. 남성적 혹은 여성적 시스템이 빈번하게 혹은 그럴법한 것으로부터 표현형의 결과는  매우 일찍이부터 생성됩니다.  


 성적 동종이형은 전체 혹은 없는 현상보다는 깊이에 관계가 있습니다. 성적 이형성 행동에 관하여 대부분의 수컷은 전형적인 수컷처럼, 암컷은 암컷처럼 행동합니다.  어떤 수컷이 성적 이형성인 남성의 행동이 덜 혹은 작게 보이고 어떠한 케이스에서 남성의 성적이형성 태도를 보이기도 합니다. 마찬가지로, 어떤 암컷들은 어떤 케이스에서 남성의 성적 이형성 태도와 여성의 성적 이형성 태도를 적게 혹은 낮게 보이기도 합니다. 이것을 종합해서 생각해보세요. 하나의 설명은 종의 수컷 암컷의 행동 시스템의 기본적 융합과 유사성입니다. 또 다른 설명은 자궁 내의 개채가 적게 혹은 많이 테스토스테론에 노출을 받는다는 것과 제로섬을 촉발하기보다는 웅성화 되는데 테스토스테론의 정도가 상관있다는 것입니다.


 오직 두 가지의 행동(지키고자 하는 것의 공격성, 무차별적 폭식)이 암컷의 중성화에 영향을 받는다는 사실을 찾아낸 바 있습니다. 이러한 케이스에서, 공격적 행동은 중성화 이후 증가합니다. 이 영향은 12개월 전에 ovariohysterectomized(암컷의 중성화)된 암컷들에게 주는 것으로 알려 저 있고, 이미 공격성의 증거가 되기도 합니다. Hart and Eckstein 은 1997에 암컷이 발정기 이후 두달까지 프로게스테론 상태에 있다는것을 지적하고 그동안 중성화를 하게 되면 프로게스틴 (동물에게 안정을 줄 수 있는 것)을 갑자기 제거하는것 이라고 밝혀낸 바 있습니다.  프로게스테론의 제거는 과민함을 유발하거나 혹은 공격성을 나타낼 수 있기도 합니다.


 이 퍼즐은 다른 조각은 암컷의 태아에 남성성과 관련이 있습니다. 어느 한쪽 혹은 양쪽의 메커니즘이 자궁에서 암컷의 뇌의 약간의 남성성을 이끌 수 있다는 것을 암시하기도 하고, 테스토스테론이 양막을 통과함으로 뇌에 남성성을 이끌 수도 있다는 것입니다. 다른 메커니즘은 태아의 혈액공급을 통해 자궁 안의 암컷에게 꼬리의 위치가 머리 쪽을 향하게 하는 남성화를 이끌 수 있다는 것입니다. 


 Kim, Yeon, Houpt, Lee, Chang and Lee의 2005년의 연구에 따르면,  5~10개월 사이에 중성화된 저먼 쉐퍼드 암컷이 그렇지 않은 그룹에 비해 좀 더 민감하다는 의미 있는 결과를 찾아내었습니다. 손상되지 않은 그룹은 모의 대조군에 노출되지 않아서 수술 후 측정하는 것임에도 난소와 자궁의 부재보다 외과수술에 따른 결과라는 것이 가능했습니다. 오직 저먼 쉐퍼드에 일반화된 결과라는 것이 가능했습니다. 이연구는 암컷의 중성화가 개에게 민감함을 줄수있것을 암시합니다. 반복 실험은 중요할 것입니다.


몇몇의 설명과 추천은 위의 내용으로부터 아래 결과를 이끌어 낼 수 있습니다.

 

암컷은 프로게스테론의 유 무의 사이에 있는 발정 후 2달 내의 중성화는 피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만약 암컷이 중성화 전에 일관된 공격성과 관련된 지배성의 패턴을 보이고 중성화하지 않은 개에게 남아있는 건강의 위험 가능성과 12개월령 전의 공격성이 높아진다는 위험성은 중성화하지 않은 암컷의 불편함에 대해 균형을 갖춰야 합니다. 중성화는 행동이 완화되기 전에는 늦추는 것이 좋습니다.      

일찍 중성화하는 것은 공격성을 막거나 의료적 위험을 막는데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by James O’Heare-




 여타 다른 카드 뉴스들과의 비교를 거부합니다. 현장의 전문가들에 의한 각종 논문과 책에 있는 내용을 토대로 여러분께 궁금했던 정보를 제공해 드리려고 노력합니다.


keyword
magazine 강아지 건강
소속좐네강아지 직업컨설턴트
Dog behavior 등, 개들의 행동문제 와 관련된 모든것을 공부하는, 좐네강아지 (John's Dog) 매니저 http://blog.naver.com/johnsdog
댓글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