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C.S.Lewis

by 지중해 Mar 24. 2022

앞다리살 매운탕을 아시나요?

전지로 할 수 있는 간단하고 맛있는 요리


안녕하세요, 지중해입니다. 오늘은 최근 제가 해먹은 요리 중에 여러분들께 소개해도 괜찮겠다 싶은 요리를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제가 붙인 이름은 '앞다리살 매운탕' 입니다. 돼지 앞다리살(전지) 사용해서 끓이는 음식인데요. 대단할 건 없지만, 자취생에게는 아주 쉽고 간편한 요리가 될 수 있으니 참고해보세요.


1. 앞다리살 매운탕이란?

앞다리살 매운탕. 이름부터 생소하시죠. 제가 붙인 이름인데요. 맛이 제법 그럴듯합니다. 사실 돼지의 다리 부위는 값이 저렴하고 단백질 함량이 높아서 운동하시는 분들이 많이 드시는 부위입니다. 뒷다리(후지)의 경우에는 지방은 거의 없고 살코기로만 되어 있고요, 앞다리(전지) 경우에는 지방이 적절하게 조화되어 있기 때문에 볶아 먹어도 맛있습니다. 매운탕을 할 때는 뒷다리보다는 앞다리를 쓰시는 것이 좋은데요. 기름이 살짝 떠야 더 맛있기 때문입니다. 나중에 넣는 깻잎과도 궁합이 좋고요. 제 레시피대로만 따라하시면 매운탕 맛이 진짜 나니까 한번 만들어 보세요.


2. 레시피

라고 이야기는 하지만, 정말 별게 없습니다. 쉽고 간편하고 맛있고 영양좋게 먹자는게 저희 지중해 브런치 요리의 중점이니까요, 잡다한 재료는 전부 빼고 꼭 필요한 코어만 말씀드립니다.


준비물 : 돼지 앞다리살, 양념(고추장, 된장, 간장, 액젓, 소금, 새우젓), 그리고 깻잎.

 

(1)돼지 앞다리살 불고깃거리(슬라이스)를 준비한다. (이마트 같은 대형마트에서는 슬라이스 이미 친 것을 팔고요, 동네 정육점에서는 불고깃거리로 슬라이스 쳐달라고 하시면 그 자리에서 기계 이용해서 썰어주십니다)


(2)냄비에 돼지 앞다리살을 넣고 물을 부어 끓입니다. 물 끓고 고기 넣는 거 아닙니다. 처음부터 넣고 끓여주세요. 그래야 맛있습니다. 쌀뜨물 넣으면 더 맛있겠죠.


(3)물이 끓기 전에 된장, 고추장 적당량을 넣고 잘 풀어줍니다. 여기서 주의점은 베이스가 된장이 아니라 고추장이라는 겁니다. 비율은 약 된장1 : 고추장2 정도면 됩니다.


(4)새우젓, 액젓, 간장을 넣고 한소끔 끓입니다. 간장은 간을 하는 용도가 아닙니다. 향만 내려는 거니까 아주 조금만 넣으세요. 너무 많이 넣으면 맛이 텁텁해집니다.


(5)충분히 끓여서 먹을 수 있는 정도까지 되면, 깻잎을 썰어넣어 줍니다. 깻잎 숨이 죽으면 요리가 완성된 것이니 불을 꺼줍니다.


3. 맛

맛은 고추장, 된장 베이스에 새우젓 맛이 스며들어 고소한 국밥 맛이 납니다. 거기에 깻잎향이 더해져서 매운탕 느낌이 납니다. 이 요리는 입맛이 없거나, 든든하게 먹고 싶을 때 추천드립니다. 다이어트에 적합하진 않고, 밥 한 그릇과 제대로된 밥을 먹고 싶을 때 해 먹어보세요. 들이는 품과 수고에 비해 훌륭한 식사를 하게 되실 겁니다. 원하시면 집에 있는 들깨가루를 풀어드시거나, 후추를 곁들이는 변주도 괜찮습니다.


4. 마치며

오늘은 제가 개발해서 종종 해먹는 앞다리살 매운탕을 소개해 드렸습니다. 이번주말에 아침운동 다녀와서 끓여드셔보시면 어떨까요? 여기에 우리 지중해 채널 스타일로, 제로맥주나 제로콜라를 곁들여보세요. 지중해




[광고]

-식물성식품 전문기업 어퍼웍스에서 만든 식물성단백질 베지맨입니다.

-본 펀딩은 11월 1일에 시작됩니다.

https://www.wadiz.kr/web/wcomingsoon/rwd/162158


매거진의 이전글 마트별 장보기 매뉴얼

작품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