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Cylogic Apr 04. 2019

글꼴 썰(設) #11 : 조각체

경복궁 버스 정류장에서 내려서 삼청동 쪽으로 건너가는 지하차도 입구에 그 지하도의 이름이 쓰여있다.

"동십자각 지하도"


이 글꼴은 태-조각V체 이다. 

태-조각체는 영화 타이틀, 상품 이름 등으로 사용되었던 우리 회사의 초창기 작품이다.

1992년도에 발표한 글자로 그 당시만 해도 새로운 형태의 디자인 글꼴이었다.


조각체는 김화복 선생이 종이에 원도를 그리고, 뉴욕의 김태수 디자이너가 디지털 작업을 했던 글꼴이다.

초기의 원도는 태-조각T만을 디자인했었지만, 김태수 씨의 아이디어로 둥근 마무리 형태를 가지는 태-조각O, 글자를 V자 모양으로 파내는 태-조각V로 파생되었다. 

기존 헤드라인체를 대체하기 위하여 디자인되었으므로 초기 원도는 Bold 만을 만들었는데, 다양한 굵기로 제작되어 상품화되었다.

세 가지 파생 글꼴의 모습은 위의 그림과 같고, 그 특징은 아래 그림과 같이 획의 마무리와 획의 v자형 분리이다.




최근 영화의 예고편 타이틀로 등장한 태-조각TB


"태-조각TB" 글꼴은 한시적으로 무료 폰트로 제공되고 있다.

아래의 링크를 통해 다운로드하여 사용해 보는 기회를 잡으시길 ^^


http://free.taefont.com/


매거진의 이전글 글꼴 썰(設) #10 오행체 그리고 조선시대의 한글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