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futurewave

이미지정보
futurewave
글을 쓴다는 것은 냉혹한 현실을 깨우치고, 게으른 자신을 물리치고, 자신의 내면과 마주 앉아 밀도있는 대화를 나누는 것. futurewave@gmail.com
브런치 정보 글 161 매거진 7 구독자 3,285 관심작가 86
글을 쓴다는 것은 냉혹한 현실을 깨우치고, 게으른 자신을 물리치고, 자신의 내면과 마주 앉아 밀도있는 대화를 나누는 것. futurewave@gmail.com

글 목록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브런치 홈에서 마음에 드는 작가와 글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서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