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도겸 Jun 30. 2017

자기 평가 - 소스의 수레바퀴

오늘은 자기 자신을 평가해 볼 수 있는 간단한 방법을 소개한다. 이 방법을 사용하면 스스로 어떤 삶을 살고 있는지 돌아봄으로써, 지금 나는 어떤 부분이 부족한지, 앞으로 어디에 더 많은 노력이 필요한지, 균형 있는 삶을 위해 무엇이 더 필요한지 한번 생각해 볼 수 있다.



방법은 간단하다. 자신이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삶의 영역을 7-10개 정도 정하고 각자에 점수를 매겨보는 것이다. 나는 몸, 감정적이고 정신적인 영역, 이성과의 관계, 가족과의 관계, 사회적 관계, 직업적 영역, 돈/경제, 인간적인 완성/영적인 부분 이렇게 8가지를 정했다. 그리고 점수를 매겨보자. 0점은 완전히 없는 상태, 10점은 완벽히 자신의 이상적인 삶을 사는 상태이다.


평가를 한 후에는 각각 왜 점수를 이렇게 매겼는지 간단히 써보자. 예를 들면,


나는 몸에 4점을 줬었다. 왜냐하면 몸무게는 적당했지만 운동을 거의 하지 않아서 근육량이 낮고 체지방률이 상대적으로 높았기 때문이다. 직업적인 부분에 2점을 줬는데, 이는 일에서 느껴지는 실제적인 성취감이 낮았기 때문이다. 진짜 가치 있는 일을 한다기보다는 영혼 없는 껍데기만을 전달하고 있는 느낌이 들었다.


이렇게 간단하게 한두 문장으로 점수의 이유를 써보자.


이것을 할 때는 굳이 원을 그려서 하지 않아도 된다.


영역          점수                            이유

 몸                 4                                                                                            


이런 식으로 그냥 노트에 나열해도 된다. 전체적으로 삶의 영역들에 관하여 평가를 하고 이유를 적어보고 나면 내가 어떤 부분이 부족한지, 균형 잡힌 삶을 위해서 어떤 영역에 집중을 해야 할지 어느 정도 감이 잡힌다.


그러고 나면 이제 생각해보자. 각 영역별로 내가 진짜로 원하는 삶은 어떤 모습일까? 자신이 원하는 삶의 모습이 어떤 것인지 잘 알아야만 한다. 예를 들면 몸의 경우 나의 목표는 꾸준한 운동을 통해 보기 좋은 몸매를 가지고, 지속적으로 체지방률을 12% 미만으로 유지하는 것이다. 어떤 일을 해도 어떤 상황에서도 지치지 않는 체력과 에너지를 가지고 있어야 한다. 몸은 다른 모든 삶의 영역에 지대한 영향을 준다. 이런 식으로 각 영역별로 자신이 원하는 모습이 무엇인지 잘 알아야 한다.


이제 어떤 영역이 부족한지, 목표가 무엇인지 알았다면 무엇을 해야 할지도 생각해보자. 어떤 영역을 성장시키는 것이 가장 시급한지, 어떻게 전체적인 균형을 잡아가면서 나 자신을 성장시킬 수 있을지 생각해보자. 지금 당장 해야 하는 것은 무엇인가? 앞으로의 계획도 세워보자.  



* 이 방법으로 동기부여가 되었다면 레버리지 글도 한번 보시는 것이 도움이 될 거라고 생각합니다.

매거진의 이전글 변화를 시작하는 방법 - 레버리지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