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루나 Jan 17. 2018

Tony Buzan의 마인드맵 이론

방사사고, 뇌피질, 기억

1950년대 후반 semantic network가 연구되기 시작했고, 1960년대 초반에는 인간의 생각으로 그 범위가 확장되었다. 1970년대에 들어서 concept map(conceptual diagram)이 소개되었는데 여기까지는 concept이나 topic에 대한 의미론적 연결에 방점이 있었다. 그러던 중 Tony Buzan은 1974년  BBC TV show 'Use Your Head'에서 'Mind Map'을 소개했다. 이 방법은 기존 방법과 달리 하나의 중심주제를 가운데 배치하고, 그것으로부터 방사 사고, 연상 사고를 통해 키워드를 그리면서 색상 등을 통해 두뇌를 자극하는, 좀 더 두뇌를 활용하기 위한 방법이었다.


심리학자이자 전직 언론인이었던 Tony Buzan은 그 자신이 MENSA 회원으로서 두뇌의 능력을 최대한 발휘하기 위한 방법을 찾았던 것이다.


Tony Buzan은 본인이 최고의 지능을 가진 사람으로서 머리 좋아지는 - 두뇌의 능력을 최고로 할휘할 수 있는 방법을 연구했다. 그는 성적 낮은 학생들이 겪는 약점을 학습불능, 절망, 난독증, 느린, 부족한  등으로 보았고, 성적 높은 학생들의 강점을 학습우수, 이해력, 문제해결력, 빠른, 계획적인 등으로 보았다. 그는 학생들의 성적을 향상시키도록 돕기 위한 두뇌운영 매뉴얼을 만들고 싶었다.


그가 생각한 좋은 머리 활용 방법은 두뇌의 원리와 특성을 최대 활용하는 것이었다.



그는 3가지 꼭지에 집중했다.

뇌세포의 연결 : 인간의 두뇌에는 수조개의 뇌세포들이 서로 연결을 통해 우리의 기억을 유지한다. 연상 작용을 통해 그 신호를 찾아갈 수 있다.

좌뇌•우뇌 이론 : 인간의 두뇌는 좌뇌와 우뇌로 이루어져 있으며, 각 반구에서 처리하는 정보의 대상이 다르다. 좌뇌는 주로 언어, 논리, 숫자, 연속성, 분석 등을 다루며, 우뇌는 주로 입체, 색깔, 리듬, 공간지각, 상상력 등은 다룬다. 두뇌를 잘 활용하기 위해서는 좌뇌와 우뇌의 특성을 이용해야 한다.

망각곡선 : 우리 두뇌가 기억을 더 잘하기 위해서는 복습이 잘 되어야 한다. 에빙하우스 망각곡선에 따르면 수업 후 1시간이 지나면 습득한 지식의 25%밖에 남지 않는다. 복습을 통해 단기기억을 장기기억으로 옮겨야 한다.



Tony Buzan은 두뇌의 능력을 최대한 활용하기 위해 다음의 두가지 측면으로 매뉴얼을 만들어갔다.


의식


뇌피질의 모든 기능 활용 : 좌뇌를 많이 사용하는 사람은 우뇌 활용에 신경쓴다. 전체적으로 바라보며 이미지, 색깔, 공간 등의 기법을 활용하여 우뇌의 특성을 살린다. 반대로 우뇌를 주로 쓰는 사람은 좌뇌의 특성을 키우도록 한다.

주기적인 복습 : 의식적으로 꾸준히, 주기적으로 복습을 한다. 이를 통해 짧은 시간에 연상기억을 쉽게 유지할 수 있다.


무의식


잠재의식 :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잠재의식을 활용한다. 이는 자동적으로 동작하는 연상작용(발산사고), 결합작용(수렴사고)을 활용하는 것이다.

의도적 단절 : 잠재의식을 활성화 시키기 위해 현상에 집착하는 마음을 놓는다. 그리고 다시 바라보는 시간을 가진다.



앞에서 직선식 노트의 단점에 대해 살펴보았다. Tony Buzan은 이 노트법으로 인해 전세계 수많은 학생들이 공부에 흥미를 잃고, 학교에서 잠을 잔다고 했다. 뛰어난 두뇌의 능력을 가지고도 그것을 방해하는 노트법으로 인해 공부를 할라치면 지루함, 숙제, 체벌, 시험, 실패, 두려움, 시간낭비, 우울 등의 감정이 따라온다는 것이다.


이런 노트법이 동서양을 막론하고 비슷하다는 사실은 신기한 일이다. 이 노트법도 의도는 기억을 잘하기 위해,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계획을 잘 세우고자, 분석을 잘 하기 위해, 의사결정을 잘 내리기 위해서 쓰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결과는 반대로 핵심어를 문단 내에 숨겨 더 기억을 어렵게 하고, 그것을 찾는데 시간을 낭비하게 하며, 결과적으로 노력에 비해 성과가 좋지 않다.


또한 단어나 숫자 위주, 목차, 논리 중심, 한두가지 색상은 우리의 감수성을 자극하지 못한다. 그럼에도 우리는 배운 것이 이것 뿐이며, 이것이 익숙하고 편하다고 계속 이 직선식 노트법을 유지할 것인가? 이것이 Tony Buzan이 마인드맵 이론을 만들었던 이유이다.




매거진의 이전글 의두연마::의심 걸어두기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