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생각전구 Dec 28. 2017

작품을 만드는 달걀 프라이 최강 달인

  저는 달걀을 무척 좋아합니다. 달걀 프라이는 물론 달걀이 들어간 모든 음식을 즐겨 먹습니다. 부드럽고 고소한 맛에 끌리고 어떤 음식과도 잘 어울린다고 생각합니다. 저처럼 달걀을 너무나도 좋아해서 프라이의 달인이 된 사람이 나타났네요. 멕시코의 푸드 아티스트 Michele Baldini입니다. 

  그의 달걀 프라이 솜씨는 기가 막힙니다. 캐릭터나 동물, 식물은 물론 세계지도와 인물까지 마치 흰색과 노란색의 물감으로 그림을 그린 것 같습니다. 하지만 작품의 재료는 오직 계란! 계란의 흰자와 노른자만 사용해서 깜짝 작품을 만들어냅니다. 부드러운 계란으로 정교한 모양을 만들어내기가 쉽지 않았을 것입니다. 또 노른자의 특성을 살려 더욱 멋지게 완성됩니다.

  달걀 프라이 최강 달인의 작품을 보며 계란 요리는 좋아하는 저로서도 한번 도전해 보고 싶은 마음이 드네요. 물론 실패할 것이라는 것을 알지만요. ^^ 


출처 : https://www.instagram.com/the_eggshibit/

생각전구 블로그 : http://ideabulb.co.kr/

매거진의 이전글 아주 특별한 일본의 젓가락 포장지 전시회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