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C.S.Lewis

by Plato Won Apr 24. 2018

「Parallax 人文Art」는

사유하고 질문하라!Parallax Thinking

“교육의 목적은

단순히 지식을 주입하는 것이 아니라,

우리의 영혼이 지혜에 배고파하도록 만드는 것이다.”


요즘 인문고전에 대한 관심이 많아지고 있지만

바쁜 일상으로 독서시간이 줄어드는 것이 사실입니다.


이에 인문학의 중요한 내용을 담백하게 정리하여

추상화를 통해 표현함으로써, 

인문고전에 관심 있는 독자들에게

호기심과 지혜를 전달하고자 합니다.


나아가 인문학을 통해 통찰력과 창의력을 향상시키고

삶의 깊이를 더 하고 싶은 독자에게 조력하고자 합니다.


독자분들이 자기 분야에서 또는 관심 분야에서
 「Parallax 人文Art」사유하고 질문하고,

글쓰기와 토론를 습관화 하시면 

자신만의 독특한 My 人文Art Book완성 될 것입니다.


Parallax 人文Art」는

“교육의 목적은 단순히 지식을 주입하는 것이 아니라, 우리의 영혼이 지혜에 배고파하도록 만드는 것이다.”

1. The Republic by Plato(플라톤 국가론)

2. The Prince by Niccolò Machiavelli

    (니콜로 마키아벨리 군주론)

3. The Politics of Aristotle

    (아리스토텔레스 정치학) 등


플라톤의 국가론으로 시작하여  60권의 인문고전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Parallax 人文Art」로

성현들이 정성껏 차례 논 지혜의 정원으로 들어가

마음껏 지혜의 음식을 음미 하시는 시간을 가지시길 추천드립니다.

받아들인 지식을 다양한 관점에서 재해석하여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플라톤의 학문탐구 자세인

Parallax Thinking의 시간을 통하는

인식,그 모험의 바다로 나아가 인식의 지평선을
넓히시길 추천드립니다.


그것이 지식인의 삶이며 우리들의 삶입니다.


다 함께 Parallax 人文Art라는

심연의 인식의 바다로 들어가 보십시다.


사유하고 질문하라!Parallax Thinking


< Chapter 06 - What is The Just State >


                        Plato Won

작품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