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도겸 Jun 24. 2017

우리 행동의 네 가지 등급

우리는 우리의 니즈를 채우기 위해서 끊임없이 무엇인가를 해야 한다. 아무 행동도 안 할 수는 없다. 가만히 앉아서 멍하게 있는 것도 행동이다. 모든 행동은 결과로 이어진다. 우리가 처한 현실은 지금까지 쌓인 행동들의 결과이다. 그리고 미래는 지금부터 우리가 어떤 행동을 선택해 나가는지에 따라서 결정될 것이다. 따라서 원하는 미래 속에서 살기 위해서는 필요한 행동들을 해나가야 한다. 지금 내가 하는 행동이 미래에 어떤 결과로 나타날지 알아차리고 지속적으로 좋은 행동으로 하루를 채워나가야 한다.


하루를 좋은 행동으로 채워나가는 것은 단순히 오늘은 좋은 행동을 해야겠다고 다짐하고 하루를 보내는 것보다는 지속적으로 내 행동이 좋은 행동인지 아닌지를 판단해보면서 바꾸는 것이 효과적이다. 그리고 지금 여기에 소개할 '행동의 네 가지 등급' 같은 프레임 워크를 사용한다면 좀 더 쉽게 자신의 행동을 알아차릴 수 있고 좋은 방향으로 바꾸어 나갈 수 있는 것 같다.



행동의 네 가지 등급


등급 Ⅰ/ CLASS

· 기분 좋은 행동

· 스스로에게 좋은 행동

· 다른 사람들에게 좋은 행동

· 보다 큰 공헌을 하는 행동


첫 번째 등급의 행동은 그것을 할 때 기분도 좋고, 결과적으로 자신과 타인에게도 도움이 되는 종류의 행동들이다. 다른 사람들에게 사랑을 베푸는 행위, 좋아하는 운동을 하는 것 등이 여기에 해당할 수 있다. 운동을 예로 들면, 좋아하는 운동은 할 때도 기분이 좋고, 건강에도 도움이 되며, 다른 사람들과의 관계에서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다. 이 등급의 행동은 단기적으로도 즐겁지만 장기적으로도 인생을 윤택하게 만든다. 우리의 하루를 등급 I의 행동으로 채울 수 있다면 더할 나위 없이 좋겠지만, 현실 속에서 그렇게 하는 것이 쉽지는 않다.


등급 Ⅱ/ CLASS Ⅱ

· 기분 좋지 않은 행동

· 스스로에게 좋은 행동

· 다른 사람들에게 좋은 행동

· 보다 큰 공헌을 하는 행동


두 번째 등급의 행동은 하는 것이 그렇게 내키지는 않는 일일 수도 있다. 학생들이 미래를 위하여 참고 공부를 한다거나, 회사가 끝나고 피곤하더라도 자기계발을 위해 시간을 투자하는 행동이 여기에 포함된다. 첫 번째 등급에서 예로든 운동이 여기에 속하는 경우도 많은데, 사람에 따라 운동이 재미없고 고통스러울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운동하는 것이 본인에게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말할 사람은 거의 없을 것이다. 따라서 두 번째 등급의 행동들은 단기적으로는 힘들고 고통스러울 수 있지만 장기적으로는 인생에 도움이 된다. 우리는 하루를 첫 번째와 두 번째의 행동들로 채우려고 노력해야 한다.


등급 Ⅲ/ CLASS Ⅲ

· 기분 좋은 행동

· 스스로에게 좋지 않은 행동

· 다른 사람들에게 좋지 않은 행동

· 사회적으로 도움되지 않는 행동


세 번째 등급의 행동은 단기적으로는 즐거움을 주지만 장기적 관점에서는 도움이 안 되거나 오히려 나쁘게 만드는 행동이다. 과식을 한다거나 폭음을 하는 것은 잠깐은 즐겁지만 몸을 망친다. 할 일을 미루는 것도 여기에 포함될 수 있다. 이 등급의 행동들은 단순히 본인에게만 나쁜 것이 아니라 직접적이든 간접적이든 다른 사람들에게도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친다. 이 등급의 행동들을 완전히 그만두는 것은 힘들 수도 있다. 즉각적으로 즐거움을 얻을 수 있다는 점은 우리가 지속적으로 해당 행동을 하도록 만든다. 하지만 장기적인 관점에서 적당히 조절하는 것이 좋다.


세 번째 등급의 행동은 첫 번째 행동과 종종 구분하기 힘든 경우도 있다. 같은 행동이더라도 상황이나 자신의 의도에 따라 등급이 다를 수 있기 때문이다. 너무 힘들고 스트레스받는 상황에서 휴식은 본인에게도 타인에게도 도움이 된다. 하지만 게으름에서 나오는 습관적인 휴식은 본인에게도 타인에게도 피해를 줄 가능성이 높다. 그렇기 때문에 자신의 행동이 어느 등급의 행동인지에 관하여 생각해 볼 때는 솔직하게 생각해 봐야 한다. 머리로 판단하기보다는 본인의 솔직한 느낌에 따라 무엇이 옳은 것인지 알아차려야 한다.


등급 Ⅳ/ CLASS Ⅳ

· 기분 좋은 않은 행동

· 스스로에게 좋지 않은 행동

· 다른 사람들에게 좋지 않은 행동

· 사회적으로 도움되지 않는 행동


마지막 등급의 행동은 즐거운 것도 아니며, 자신에게도 도움이 안 되고 타인에게도 피해를 주는 행동들이다. 이런 행동을 하는 사람이 어디 있겠냐 생각할 수도 있지만, 많은 사람들이 이러한 행동을 달고 산다. 화내는 것, 걱정하는 것이 여기에 속한다. 나쁜 관계를 지속하거나 마음에 들지 않는 직장에 스트레스를 받으며 붙어있는 것도 여기에 해당할 수 있다. 이 등급의 행동들은 파괴적이다. 단기적으로도 장기적으로도 자신과 타인에게 좋지 않은 영향을 준다. 특히나 화를 내거나 걱정을 하는 행동들은 지속적으로 스스로를 강화시키기 때문에 반복한다면 항상 화를 내는 사람, 항상 걱정을 하는 사람이 될 수도 있다. 그리고 많은 사람들이 이러한 부정적 감정에서 나오는 행동들을 통제할 수 없다고 생각하지만, 그것은 자기변명에 불과하다. 우리는 언제나 선택할 수 있다.



이 '행동의 네 가지 등급'은 일상에서 우리 행동에 관하여 지속적으로 생각하도록 해주는 좋은 프레임이라고 생각한다. 평소에 이 등급들을 염두에 두고 있으면 현재 하고 있는 행동이 어떤 등급에 속해있는지 생각해 봄으로써 좀 더 의식적으로 좋은 행동을 선택하게 되는 것 같다. 게다가 행동의 결과에 대해서 생각하게 하는 것은 인생에 있어서 좀 더 장기적 관점을 가지는데도 많은 도움이 된다고 생각한다. 단순히 눈앞의 즐거움을 쫒는 것보다는 인생에 있어서 고통이나 즐거움은 무엇이 될지 생각하게 되는 것이다. 따라서 지금 세 번째, 네 번째 등급의 행동을 하고 있다면 어떻게 하면 첫 번째, 두 번째 등급의 행동으로 그것들을 변화시킬 수 있는지, 이 두 등급의 행동을 더욱 많이 할 수 있을지 생각해보자.



* 과거의 행동을 각 행동의 등급에 따라 다시 생각해 보는 것도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또한 각 행동들을 어떤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서 했던 것인지 생각해 본다면 좀 더 효과적으로 I, II등급의 행동에 관하여 생각해 볼 수 있습니다. 다른 궁금하신 점이나 피드백이 있으시면 댓글 남겨주세요. dkpot83@naver.com으로 메일 보내주셔도 답변드리겠습니다.


매거진의 이전글 여섯 가지 니즈 - 추가(분석보다는 이해하고 공감하기)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