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이정현 Jan 29. 2018

겨울이면 더 예쁜 색을 보여주는 식물

딱 마음에 드는 그 순간의 빛, 당인 




빨갛게 물이 든 이 이쁜 아이는 "당인"이라고 합니다. 출처가 궁금한 희한한 이름 중에 하나예요^^; 학명은 Kalanchoe luciae인데, Kalanchoe 가족들을 우리나라에서는 카랑코에라고 많이 불러요. 아무래도 일본식 발음인듯한 ㅎㅎ 



©JeonghyunLee




식물 공부를 시작하면서 주섬주섬 알게 된 초보 지식 중에 하나가, 받는 빛의 양에 따라 색이 변하는 식물들이 있다는 겁니다. 가을이 되면 빨갛게 노랗게 단풍이 드는 나물들을 보면 식물이 환경에 따라 색이 변하는 것은 우리가 자연스럽게 이미 알고 있는 자연의 섭리이지요. 은행나무, 단풍나무는 땅속에 뿌리내리고 있는 나무니까 1년 내내 한자리에서 주어진 환경이 변할 때 그에 맞춰 색이 변하는 것이지만, 우리가 위치를 바꿀 수 있는 화분 속 식물들 중에 어떤 아이들은 집안 어디에 자리 잡았는지, 거기에 빛이 얼마나 들어오는지에 따라 색이 변하는 식물들이 있다는 거죠. 



©JeonghyunLee




요 당인은 빛을 많이 받으면 빨갛게 물이 듭니다. 빛을 많이 받으면 받을수록 더더더 빨개진다고 해요. 그늘에 있는 아이는 초록초록을 유지하구요. 온도가 떨어지는 겨울에 더 물이 잘 든다고 합니다. 초록이나 빨강 중에 어떤 상태가 식물 입장에서 더 행복한 상태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저는 보통 초록 초록한 상태를 더 좋아합니다.  그런데! 요 당인은 예외였지요. 초록에서 빨강으로 변하는 그라데이션이 기가 막히구요, 물이 든 빨강도 흐리흐리하지 않고 짱짱한 빨강이 화끈하지요. 게다가 하얀 점이 뿅뿅뿅 흩어져 있어 더욱 고급진 색감이 나요. 요 흰점들이 강한 빛으로부터 어린잎을 보호해준다고 합니다. 당인은 그 색깔이 역동적으로 변하는 것으로 유명해서 식물 대회..(?) 이런 곳에서 상도 많이 받은 품종이래요. (아마 식물들끼리 누가누가 이쁘고 튼튼한가 겨루는 대회들이 있는 듯합니다...) 당인을 공부하며 사진을 많이 봤는데, 제가 찍은 이 당인만큼 이쁘게 물든 아이를 보지 못했습니다. 오묘한 이 색의 변화를 자꾸자꾸 보게 되네요. 고슴도치도 자기 새끼는 이쁜 그런 심정일 까나요 ㅋㅋ 이렇게 딱 맘에 드는 색을 보기 위해서는 딱 고만큼의 빛을 받아야 하지요. 모오~든 조건이 딱 맞아  떨어졌을 때 그리고 그 환경이 유지되는 동안만 볼 수 있는 귀한 예쁜 색이에요. 



©JeonghyunLee



그리고 어느 정도 성장하고 난 후에는 이 빨강, 초록의 조화의 가운데에서 연노랑색의 꽃이 피어난다고 해요. 이 꽃은 전 보지 못했지만, 안 봐도 너무 이쁘겠지요~~ 그런데... 꽃이 지고 나면 주.. 죽.. 는다고.. 합니다... 청천벽력 같은 소식ㅠㅠ 하지만 살아있는 동안 새끼를 많이 치기 때문에 계속해서 키워줄 수 있다고 해요. 아무리 그렇다고 해도ㅠㅠㅠ 꽃이 필 준비를 한다면 설레기도 하면서 동시에 슬프기도 할 거 같아요ㅠㅠㅠ 



©JeonghyunLee



당인은 건조하거나 아주 조금 촉촉한 흙에서 잘 자랍니다. 물이 잘 빠지는 흙에서 키우시는 게 좋구요, 물은 자주 안 주시는 게 좋습니다. 건조한 느낌 좋아하는 애예요. 물이 부족하면 잎이 쪼그렁 주름이 집니다. 이때 주시면 된대요. 그러니 쪼글 해 지지 않는 이상 물은 애껴두세요. 빛이 충분한 곳이나 살짝 그늘진 곳에서도 잘 자랍니다. 말씀드린 대로 색이 변하지요. 요곳이 당인 키우는 맛! 온도는 따뜻한 걸 좋아한다고 합니다. 12도 이상을 유지해주는 게 좋다고 하니까 실내에서만 키우시는 게 좋겠어요. 



©JeonghyunLee



요즘처럼 한파가 계속되는 때에는 당인도 물이 들어있는 때입니다. 하지만 예쁘게 물들이기 위해 빛을 보여주신다고 너무 추운 데에 두시지 않게 조심하셔야 할 것 같아요. 빛 많이 들고 따뜻한 곳에 두시고서 이 아이가 어떤 색을 보여주는지 찬찬히 관찰하고 서로 호흡을 맞추어 가시면 이 겨울 훈훈할 것 같습니다. (제 눈에는 가장 예쁜 색을 가진 요 당인의 사진은 포스터로도 만들어져 있습니다. 드디어! ㅋㅋ) 



©JeonghyunLee




오늘 공부의 출처는 smgrowers, worldofsucculents, cacti.com입니다. 



제가 찍는 식물 사진과 사진으로 만든 포스터는 이곳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  

https://www.instagram.com/40plants/



매거진의 이전글 흔히 볼 수 없는 자태의 식물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