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김파카 Jul 04. 2019

실내에서 멋지게 식물 키우는 현실적인 방법

집을 좀 꾸며볼까


나도 이렇게 키우고 싶어요

집을 좀 아늑하게 꾸미고 싶어서 찾다 보면, 식물이 있는 공간이 어찌나 맘에 들던지! 그냥 두기만 해도 인테리어 효과 200%다.

Unsplash @pperkins
Unsplash @brina_blum


실내에서 멋지게 식물 키우는 현실적인 방법


다시 현실로 돌아와서.

멋지게 배치한 인테리어 사진들 속의 식물들은 어떻게 키우는 거지? 궁금해진다. 물론 연출일 확률이 90%다. 특히 창가가 아닌 곳에서 초록 초록한 생명력을 뿜어내고 있을 때에는 무조건이다. 하지만 방법은 있다! 창문이 하나뿐인 내 방에서 1년 넘게 여러 개의 식물을 키우다 보니 알게 되었다. 창가가 아닌 곳에서도 잘 키우는 방법을. (마음 같아서는 햇빛 잘 드는 좋은 곳에서 모두 키우고 싶지만 창문은 하나뿐)

나는 표시된 이 부분에 식물을 놓고 키운다



창가가 아닌 곳에 두고 싶을 때


1. 좋은 환경 순서로 순위매기기

햇빛이 어디까지 들어오나? 확인하고, 놓고 싶은 자리의 순위를 매겨본다(좋은 환경 순서로)


2. 처음 집에 온 식물은 무조건!

처음 산 식물은 최소 1-2주 정도 1순위의 가장 좋은 자리에서 지낸다. 바뀐 환경에 적응하는 시간이다.


3. 순회공연을 한다

놓고 싶은 자리에 하나씩 옮겨놓고 상태를 지켜보며, 위치를 번갈아가며 옮겨준다. 혹 2-3순위에 있던 식물 상태가 안좋아지면 무조건 1순위로 옮겨 햇빛 처방을 받게 한다.




이렇게 예쁘게 사는 척하다 보면

어느 날 식물에 감정이입이 되기도 한다.

초록빛 생명력이 꿈틀거리는 모습을 보기라도 한다면..


진짜 식구가 되는 시간이다.








식알못 디자이너가

식물 프로젝트를 만들며 알게 된

3년간의 식물 키우기 노하우




Big smile with jammm

by jammm project





이전 12화 우리 집은 햇빛이 잘 들어오지 않습니다만
brunch book

현재 글은 이 브런치북에
소속되어 있습니다.

식물킬러를 위한 아주 쉬운 식물책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