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매거진 보글보글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로운 Sep 04. 2022

2022년 9월 2주 [글놀이 소식]

"슬기로운 한가위 생활"

'보글보글' 매거진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열린 글방입니다.

 "재미있게 글을 쓰고, 편안하게 글을 쓰고, 꾸준히 글을 쓰는 모임"

에 많은 작가님들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보글보글' 9월 1 ["나만의 혼자 놀기 비법"] 발행 글을 소개합니다.


돋보기 시스템 작가


로운 작가

김장훈 작가

늘봄 유정 작가

차영경 작가

혜남세아 작가


9월 2주(9.5 ~ 9.10)
"슬기로운 한가위 생활"

명절이면 친척들이 모두 모여 시끌벅적했었는데, 어느새 추석의 길고 긴 연휴가 더 반가워진 것은 아닌가요?


추석에 대한 추억이 있으신가요?

추석에 꼭 하고 싶은 것은 없으신가요?

양가 부모님을 뵙거나, 부모로서 자녀들을 맞이해야 하는 추석!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추석' 이야기가 담긴 동화책

9월 3주(9.12 ~ 9.17)
"엄마"

엄마를 불러도,

엄마라 불려도,

나도 모르게 눈시울이 붉어지는 이름

"엄마"


내가 부르는 엄마도,

내가 엄마라 불리워져도,

아내를 '엄마'라 부르는 아이들의 소리여도 좋습니다.


명절이 지나면 뭉클하게 가슴에 머무르는 이름이 '엄마'라고 하네요.

나의 성장과 함께 자라나는 이름 '엄마!'

'엄마'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엄마'이야기로 꾸린 영화포스터

8월 한 달 동안 [글놀이 소식]을 전해주신 김장훈 작가님께 감사드립니다.

'아르웬 작가님'의 개인 사정으로 8, 9월 두 달 동안 휴재 중이십니다.

객원으로 참여해 주시는 작가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6명의 고정 작가와 객원 작가의 참여로 보석 같고 보배로운 글을 써 내려갈 '보글보글'은 함께 쓰는 매거진입니다.

보글보글과 함께하고픈 재미난 주제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댓글로 제안해주세요.

참여를 원하시는 작가님들은 매주 일요일 주제가 나간 이후, 댓글로 [제안] 해 주시면 됩니다.


                     

매거진의 이전글 혼술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