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카카오 May 21. 2018

카카오스쿨 비긴즈

카카오스쿨의 첫 출발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


살면서 써먹는 IT이야기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져주신 가운데, 카카오스쿨 첫 번째 학기가 잘 마무리 되었습니다. 앤카카오 브런치를 통해서 카카오스쿨 수업은 들을 수 있었지만, 실제 현장에서는 어떤 일들이 있었나 많이 궁금하셨을텐데요. 여러분들을 위해 오늘은 카카오스쿨의 시작과 브랜드 디자인 과정, 그리고 즐겁고 유익했던 카카오스쿨 첫번째 학기의 현장이야기를 전달해드리려고 합니다.



카카오스쿨은 한가지 질문으로부터 시작되었습니다. AI, 블록체인 등 어렵고 복잡하지만 그래도 알고싶고, 궁금한, 알아두면 좋을 그런 IT이야기들을 쉽고 재미있게 공유할 수는 없을까?


카카오가 잘 하는 이야기,
카카오니까 할 수 있는 이야기들로
우리가 직접 전달하는 것은 어떨까?


낯설고 어렵기만한 이 이야기들을 쉽게 나누고자, 많은 고민끝에 살면서 써먹는 IT이야기라는 큰 테마를 정한 뒤, 같이하고/나누고/대화하고/다함께하는, 열린 소통을 지향하는 카카오스쿨을 조금씩 구체화시켜 나갔습니다.


소통[疏通]하는 카카오스쿨


눈높이 대화 = 지그재그 라인


#마주하는#주고받는#상호작용#지그재그#쌍방의#일방적이지않은#연결#관계#교류#대화#소통


열린 소통의 가치를 지닌 카카오스쿨의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디자인하기 위해 저희는 일방적으로 지식을 전달하기보다는 서로의 눈높이에서, 공감하고, 이야기를 함께 나누는 카카오스쿨의 모습을 떠올렸습니다. 그리고, 동등한 눈높이에서 주고받는 대화를 상징하는 '지그재그 라인'을 디자인 모티브로 삼았습니다.


눈높이에서 주고받는 대화를 상징하는 카카오스쿨 로고


양쪽으로 퍼져나가는 굵은 선은 지식을 명쾌하게 전달하고자 하는, 그리고 간결하고 명확한 타이포그래피는 어려운 내용을 알기 쉽게 나누고자 하는 카카오스쿨의 지향점을 드러냅니다.

컨텐츠와 메세지들을 지그재그 라인과 어우러지게 배치함으로써 다양한 이야기를 담는 그릇으로 적극 활용했답니다. 실제로 현장 곳곳에서 이 지그재그 라인을 만나보실 수 있었죠.



수업 현장 이야기


수업은 카카오 판교오피스의 타운홀에서 진행되었습니다. 카카오스쿨 수업을 위해 멀리서 발걸음해주시는 참석자분들이 쉽게 찾아오실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했어요.



행사 당일 참석자분들을 위해 준비한 기념품들이에요. 메가폰 DIY키트, 비표, 리플렛, 케이터링으로 구성했습니다.



카카오스쿨의 '소통'을 상징하는 메가폰을 만들어볼 수 있는 DIY키트로, 곧 시작될 수업을 기다리며 이렇게 직접 만들어보기도 했어요.



카카오스쿨의 아이덴티티를 활용한 비표 위에 모든 참석자분들의 성함을 하나하나 직접 손으로 적어 준비했어요.



긴 강연 시간동안 지치지 않도록 자유롭게 가져다 드실 수 있는 음료 또한 준비했답니다. 



약 만 삼천팔백 여 분이 수강신청을 해 주셨고, 그 중 200분이 현장에 초청되었습니다. 날씨 좋은 주말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카카오의 AI 이야기를 들으러 판교까지 먼 걸음 해주셨지요. 현장의 반응은 실로 뜨거웠습니다. 열심히 필기하시는 분, 손을 번쩍 들고 질문하시는 분, 쉬는 시간에도 자리에 앉아 다음 수업을 기다리시는 분 등. 남녀노소를 모셨지만 AI라는 화두 앞에서는 모두 열정이 넘치는 학생의 모습을 보여주셨답니다.       



3/10, 3/11 양일간 8분의 선생님, 그리고 200분의 학생 여러분과 함께 알차게 채웠던 카카오스쿨 AI학기는 이렇게 마침표를 찍었습니다. 급변하는 세상, AI는 카카오에게도 역시 중요한 화두이자 고민인데요. 이렇게 카카오의 AI 이야기에 많은 관심을 보여주시고 여러분들과 함께 그 관심과 고민을 나누는 자리가 만들어질 수 있어서, 저희에게도 매우 고맙고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 앞으로도 저희는 IT시대에 함께 공유하고 생각할 수 있는 이야기거리를 찾고, 이를 맘껏 펼쳐놓고 이야기할 수 있는 장인 '카카오스쿨'을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지켜봐주세요!




카카오스쿨 AI학기 목차

Intro
- 안녕! 카카오스쿨
- 인공지능과 함께 사는 방법, 사람다움

1주차. 사회 영역
- 인공지능 시대의 창의성 / 김영하 소설가
- AI 시대의 직업, 그리고 교육 / 라이언

2주차. 말하기 듣기 영역
- AI 시대, 언어를 알면 인간이 보인다 / 조승연 작가
- AI 시대에 컴퓨터와 대화하는 방법 / 조디악

3주차. 인간 생활 영역
- AI와 인간의 연결 / 김경일 교수
- AI와 생활의 연결 / 클로드

4주차. 미래 영역
- 영화속의 AI, 공존과 대결 / 김태훈
- AI로 할 수 있는 것들, 그리고 가능해질 것들 / 커티스

Outro
- 우리는 어떤 인공지능과 살아갈까
- 카카오스쿨 비긴즈

AI는 

 먼 미래 이야기 AI는 아직 먼 미래 이야기 

실생활과는 동떨어진 뜬구름 잡는 소리 실생활과는 동떨어진 뜬구름 잡는 소리 

무슨 말인지 모르는, 어려운 기술 이야기 무슨 말인지 모르는, 어려운 기술 이야기 

결국, 아직 나와는 관계 없는 이야.

매거진의 이전글 우리는 어떤 인공지능과 살아갈까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